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EU 대사들, 북·중·러 개인·단체 대상 인권 제재 연장 합의”
입력 2021.11.24 (22:59) 수정 2021.11.24 (22:59) 국제
유럽연합(EU) 회원국 대사들이 북한 등에 대한 '인권 제재' 연장에 합의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현지시간 24일 북한, 중국, 러시아 등의 개인·단체들을 대상으로 한 '인권 제재' 연장을 승인했다고 복수의 외교관을 인용해 전했습니다.

이번 제재 명단에는 북한, 중국, 러시아 외에 리비아, 남수단의 개인·단체도 포함됐습니다.

제재 대상이 된 개인과 단체에는 EU 내 자산 동결, 입국 금지가 적용되고 해당 개인이나 단체가 사용할 수 있는 자금을 대는 것도 금지됩니다.

로이터통신은 EU 회원국 대사들이 합의한 제재 연장은 내달 6∼7일 회원국 장관들이 공식 승인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EU는 지난해 전 세계 인권 유린을 제재하기 위해 올해 초 북한, 중국, 러시아 등 6개국 관리 10여 명을 상대로 인권 제재를 부과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EU 대사들, 북·중·러 개인·단체 대상 인권 제재 연장 합의”
    • 입력 2021-11-24 22:59:22
    • 수정2021-11-24 22:59:42
    국제
유럽연합(EU) 회원국 대사들이 북한 등에 대한 '인권 제재' 연장에 합의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현지시간 24일 북한, 중국, 러시아 등의 개인·단체들을 대상으로 한 '인권 제재' 연장을 승인했다고 복수의 외교관을 인용해 전했습니다.

이번 제재 명단에는 북한, 중국, 러시아 외에 리비아, 남수단의 개인·단체도 포함됐습니다.

제재 대상이 된 개인과 단체에는 EU 내 자산 동결, 입국 금지가 적용되고 해당 개인이나 단체가 사용할 수 있는 자금을 대는 것도 금지됩니다.

로이터통신은 EU 회원국 대사들이 합의한 제재 연장은 내달 6∼7일 회원국 장관들이 공식 승인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EU는 지난해 전 세계 인권 유린을 제재하기 위해 올해 초 북한, 중국, 러시아 등 6개국 관리 10여 명을 상대로 인권 제재를 부과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