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서도 오늘 0시부터 ‘안전 운임 보장’ 화물연대 파업
입력 2021.11.25 (09:51) 수정 2021.11.25 (10:35) 930뉴스(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가 오늘(25) 0시부터 총파업에 돌입하는 가운데 전북에서도 화물차 운전사 천6백여 명이 동참할 것으로 보입니다.

화물연대 전북본부는 오늘 오후 군산 세아베스틸과 익산 하림 공장 등 전북 5개 물류 거점지역에서 잇따라 결의대회를 열고, 사흘 동안 적정 운임 보장을 요구하는 총파업에 들어갑니다.

노조는 화물차 운전사들의 안전한 업무 환경을 보장하기 위한 안전 운임제의 일몰제 폐지, 모든 차종과 품목에 안전 운임 적용, 운임 인상과 산재보험 전면 적용 등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 전북서도 오늘 0시부터 ‘안전 운임 보장’ 화물연대 파업
    • 입력 2021-11-25 09:51:19
    • 수정2021-11-25 10:35:47
    930뉴스(전주)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가 오늘(25) 0시부터 총파업에 돌입하는 가운데 전북에서도 화물차 운전사 천6백여 명이 동참할 것으로 보입니다.

화물연대 전북본부는 오늘 오후 군산 세아베스틸과 익산 하림 공장 등 전북 5개 물류 거점지역에서 잇따라 결의대회를 열고, 사흘 동안 적정 운임 보장을 요구하는 총파업에 들어갑니다.

노조는 화물차 운전사들의 안전한 업무 환경을 보장하기 위한 안전 운임제의 일몰제 폐지, 모든 차종과 품목에 안전 운임 적용, 운임 인상과 산재보험 전면 적용 등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