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시, 불가리아 부르가스시와 자매도시 결연
입력 2021.11.25 (11:00) 수정 2021.11.25 (11:06)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시가 불가리아 부르가스시와 자매도시 협정을 맺었습니다.

송철호 울산시장과 디미타르 니콜로프 부르가스시장은 현지 시각 23일 오전 자매도시 조인식을 열고 협정서에 서명했습니다.

부르가스시는 아드리아해와 흑해를 연결하는 관문으로, 흑해 연안에 위치한 불가리아 제2의 항구 도시이자 산업, 교통, 문화, 관광 중심지입니다.
  • 울산시, 불가리아 부르가스시와 자매도시 결연
    • 입력 2021-11-25 11:00:36
    • 수정2021-11-25 11:06:46
    930뉴스(울산)
울산시가 불가리아 부르가스시와 자매도시 협정을 맺었습니다.

송철호 울산시장과 디미타르 니콜로프 부르가스시장은 현지 시각 23일 오전 자매도시 조인식을 열고 협정서에 서명했습니다.

부르가스시는 아드리아해와 흑해를 연결하는 관문으로, 흑해 연안에 위치한 불가리아 제2의 항구 도시이자 산업, 교통, 문화, 관광 중심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