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동물 세포 배양해서 만든 고기 ‘배양육’
입력 2021.11.25 (12:44) 수정 2021.11.25 (12:51)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식량 위기 등의 타개책으로 동물의 줄기세포를 배양액 속에서 인공적으로 키워 만든 고기인 '배양육'에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습니다.

[리포트]

지난 2013년 영국에서 처음으로 열린 배양육 햄버거 시식회.

당시만 해도 한 개 가격이 무려 3천만 엔이 넘었습니다.

지난 6월 이스라엘에서 닭고기 배양육 대량 생산 공장이 가동되면서 햄버거 패티 한 개 원가가 450엔 정도로 상용화가 가능해졌습니다.

배양육에 있어 가장 앞선 싱가포르에서는 지난해 세계에서 처음으로 닭고기 배양육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배양육 대부분이 다진 고기 상태.

일본에서는 스테이크용 배양육 개발이 한창입니다.

[마쓰사키 미치야/오사카대학 교수 : "다진 (배양육) 고기는 햄버그 스테이크에는 좋지만, (일반) 스테이크 등의 고기와는 구조적으로 다르죠."]

스테이크용 고기는 근육과 지방 등 서로 다른 조직이 복잡하게 얽혀 있는데, 현재 1.5센티미터 정도 크기만 만들 수 있습니다.

[마쓰사키 미치야/오사카대학 교수 : "어느 정도 스테이크용 고기를 만드는 기법은 확립했습니다."]

하지만 상용화하기 위한 크기로 만들기 위해선 대용량 세포배양기술 등 선결해야 할 문제가 많은 상탭니다.
  • 일본, 동물 세포 배양해서 만든 고기 ‘배양육’
    • 입력 2021-11-25 12:44:12
    • 수정2021-11-25 12:51:16
    뉴스 12
[앵커]

식량 위기 등의 타개책으로 동물의 줄기세포를 배양액 속에서 인공적으로 키워 만든 고기인 '배양육'에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습니다.

[리포트]

지난 2013년 영국에서 처음으로 열린 배양육 햄버거 시식회.

당시만 해도 한 개 가격이 무려 3천만 엔이 넘었습니다.

지난 6월 이스라엘에서 닭고기 배양육 대량 생산 공장이 가동되면서 햄버거 패티 한 개 원가가 450엔 정도로 상용화가 가능해졌습니다.

배양육에 있어 가장 앞선 싱가포르에서는 지난해 세계에서 처음으로 닭고기 배양육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배양육 대부분이 다진 고기 상태.

일본에서는 스테이크용 배양육 개발이 한창입니다.

[마쓰사키 미치야/오사카대학 교수 : "다진 (배양육) 고기는 햄버그 스테이크에는 좋지만, (일반) 스테이크 등의 고기와는 구조적으로 다르죠."]

스테이크용 고기는 근육과 지방 등 서로 다른 조직이 복잡하게 얽혀 있는데, 현재 1.5센티미터 정도 크기만 만들 수 있습니다.

[마쓰사키 미치야/오사카대학 교수 : "어느 정도 스테이크용 고기를 만드는 기법은 확립했습니다."]

하지만 상용화하기 위한 크기로 만들기 위해선 대용량 세포배양기술 등 선결해야 할 문제가 많은 상탭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