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온통대전 1조 8천억 발행…여민전 한도 60만 원 상향
입력 2021.11.25 (21:47) 수정 2021.11.25 (22:02)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지역 화폐인 '온통대전'의 누적 발행액이 1조 8천억 원에 육박했습니다.

대전시는 이달과 다음달 '온통대전' 구매 한도를 백만 원으로 높이고 캐시백을 15%까지 확대하면서 이달에만 2천2백억 원어치가 발행됐다고 밝혔습니다.

세종시도 지역 화폐인 여민전의 다음달 개인구매 한도를 60만 원으로 올리기로 했습니다.

세종시는 원래 30만 원인 여민전 개인구매한도를 이번 달 백만 원으로 상향한 데 이어, 다음 달에는 60만 원으로 조정해 연말 소비촉진을 유도할 계획입니다.
  • 온통대전 1조 8천억 발행…여민전 한도 60만 원 상향
    • 입력 2021-11-25 21:47:03
    • 수정2021-11-25 22:02:21
    뉴스9(대전)
대전지역 화폐인 '온통대전'의 누적 발행액이 1조 8천억 원에 육박했습니다.

대전시는 이달과 다음달 '온통대전' 구매 한도를 백만 원으로 높이고 캐시백을 15%까지 확대하면서 이달에만 2천2백억 원어치가 발행됐다고 밝혔습니다.

세종시도 지역 화폐인 여민전의 다음달 개인구매 한도를 60만 원으로 올리기로 했습니다.

세종시는 원래 30만 원인 여민전 개인구매한도를 이번 달 백만 원으로 상향한 데 이어, 다음 달에는 60만 원으로 조정해 연말 소비촉진을 유도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