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주시, 종합경기장 터에 1단계 ‘정원의 숲’ 만들기로
입력 2021.11.26 (07:40) 수정 2021.11.26 (08:06)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주시는 시민 휴식 공간을 위해 27억 원을 들여 종합경기장 터에 4천여 제곱미터 규모의 '정원의 숲'을 내년 말까지 만들기로 했습니다.

정원의 숲은 전주시가 종합경기장 터에 계획한 5개 주제 숲 가운데 가장 먼저 추진하는 것으로, 다양한 조경수로 숲을 만들고 바닥 분수와 돌담길, 언덕길 등도 조성할 계획입니다.

미식의 숲과 마이스의 숲, 예술의 숲, 놀이의 숲 등 나머지 4개 숲도 절차를 밟아 내년 이후 차례로 착공할 예정입니다.
  • 전주시, 종합경기장 터에 1단계 ‘정원의 숲’ 만들기로
    • 입력 2021-11-26 07:40:33
    • 수정2021-11-26 08:06:57
    뉴스광장(전주)
전주시는 시민 휴식 공간을 위해 27억 원을 들여 종합경기장 터에 4천여 제곱미터 규모의 '정원의 숲'을 내년 말까지 만들기로 했습니다.

정원의 숲은 전주시가 종합경기장 터에 계획한 5개 주제 숲 가운데 가장 먼저 추진하는 것으로, 다양한 조경수로 숲을 만들고 바닥 분수와 돌담길, 언덕길 등도 조성할 계획입니다.

미식의 숲과 마이스의 숲, 예술의 숲, 놀이의 숲 등 나머지 4개 숲도 절차를 밟아 내년 이후 차례로 착공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