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2 요소수 사태 막자’…4천여 품목 조기경보시스템 가동
입력 2021.11.26 (10:11) 수정 2021.11.26 (10:14) 경제
정부가 요소수 품귀 사태를 계기로 대외 의존도가 높은 4천여 품목을 대상으로 조기경보시스템(EWS)을 가동합니다.

이 가운데 일부 경제안보 핵심품목은 맞춤형 수급 안정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오늘(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억원 기획재정부 제1차관이 주재하는 경제안보 핵심품목 태스크포스(TF) 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정부는 대외의존도가 높은 핵심 품목을 집중 관리하기 위해 기획재정부와 외교부, 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이 참여하는 TF를 출범하고 특정 국가의 의존도가 50% 이상이거나 모니터링 필요성이 큰 4천여 개 품목에 대해 조기경보시스템을 가동했습니다.

조기경보시스템 대상 품목 가운데 200개 안팎의 품목을 ‘경제안보 핵심품목’으로 지정해 국내 생산 기반 확충과 수입선 다변화 등 맞춤형 안정화 방안을 추진합니다.

핵심품목 중 관리 방안이 이미 구체화된 5개 품목은 대외경제안보전략회의에서 확정할 예정입니다.
  • ‘제2 요소수 사태 막자’…4천여 품목 조기경보시스템 가동
    • 입력 2021-11-26 10:11:32
    • 수정2021-11-26 10:14:45
    경제
정부가 요소수 품귀 사태를 계기로 대외 의존도가 높은 4천여 품목을 대상으로 조기경보시스템(EWS)을 가동합니다.

이 가운데 일부 경제안보 핵심품목은 맞춤형 수급 안정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오늘(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억원 기획재정부 제1차관이 주재하는 경제안보 핵심품목 태스크포스(TF) 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정부는 대외의존도가 높은 핵심 품목을 집중 관리하기 위해 기획재정부와 외교부, 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이 참여하는 TF를 출범하고 특정 국가의 의존도가 50% 이상이거나 모니터링 필요성이 큰 4천여 개 품목에 대해 조기경보시스템을 가동했습니다.

조기경보시스템 대상 품목 가운데 200개 안팎의 품목을 ‘경제안보 핵심품목’으로 지정해 국내 생산 기반 확충과 수입선 다변화 등 맞춤형 안정화 방안을 추진합니다.

핵심품목 중 관리 방안이 이미 구체화된 5개 품목은 대외경제안보전략회의에서 확정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