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방역패스 유효기간 6개월…18살 이상 성인도 5개월 뒤 추가접종
입력 2021.11.29 (21:02) 수정 2021.11.29 (22:0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예정대로면 다음달 13일부터는 단계적 일상회복 2단계로 올라설 수 있었지만 이 계획, 정부가 잠시 보류하고 앞으로 4주동안을 '특별방역' 기간으로 정했습니다.

중증환자가 계속 늘고 있는데다, 새로운 변이 ‘오미크론'까지 나왔기 때문입니다.

오늘(29일)은 또 20대 대선을 꼭 100일 앞둔 날입니다.

KBS 여론조사 결과 이재명, 윤석열 양강 후보가 초접전 양상 보였는데...

이 소식도 잠시 뒤 자세히 전해드리겠습니다.

먼저 몇 시간 전 발표된 달라진 방역대책부터 살펴봅니다.

방역패스 유효기간을 반년으로 하고, 이제는 부스터샷, 3차 접종까지 해야 기본접종을 마치는 걸로 개념이 달라질 것으로 보입니다.

첫 소식, 이효연 기잡니다.

[리포트]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 또는 PCR 음성 확인서를 가리키는 '방역패스'는 목욕탕이나 노래방, 헬스장 등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할 때 사용하는데, 지금까지는 접종 후 2주가 지났는지 여부만 따졌습니다.

하지만 이 '방역패스'에 앞으로는 유효 기간이 생깁니다.

기본접종을 완료한 뒤 6개월 후면 '방역패스'의 혜택은 만료됩니다.

추가접종을 하면 방역패스 기한을 연장할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추가접종 대상에 포함되지 않은 18살에서 49살 사이 모든 성인도 기본접종 완료일 5개월 후부터 추가접종을 받을 수 있게 됩니다.

특히 위중증 위험이 높은 고령자의 경우, 추가접종까지 다 마쳐야만 노인복지시설 등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3차 접종이 추가 접종이 아니라 기본 접종이며, 3차 접종까지 마쳐야만 접종이 완료되는 것으로 인식을 전환할 필요가 있습니다."]

정부는 또 아직 접종을 하지 않은 청소년 147만 명의 참여도 최대한 이끌어낸다는 방침입니다.

기말고사가 끝나는 다음달 중순부터 찾아가는 학교 접종, 지역 병원 연계 접종 등이 도입됩니다.

[유은혜/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 "당초 학생이 신청하여 병원을 방문하는 방식 뿐만 아니라 예방접종센터를 운영한다든지 위탁기관 지정이나 학교 직접 방문 등의 다양한 접종 방식이 지역별 상황에 맞게."]

해외에서 이미 진행 중인 5살에서 11살 소아 접종의 국내 실시 여부도 신속하게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감염 취약시설인 요양병원과 시설에서의 접촉 면회를 계속 중단하는 한편, 미접종 종사자는 환자 접촉 업무에서 배제됩니다.

KBS 뉴스 이효연입니다.

영상편집:위강해/그래픽:김지혜
  • 방역패스 유효기간 6개월…18살 이상 성인도 5개월 뒤 추가접종
    • 입력 2021-11-29 21:02:16
    • 수정2021-11-29 22:08:16
    뉴스 9
[앵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예정대로면 다음달 13일부터는 단계적 일상회복 2단계로 올라설 수 있었지만 이 계획, 정부가 잠시 보류하고 앞으로 4주동안을 '특별방역' 기간으로 정했습니다.

중증환자가 계속 늘고 있는데다, 새로운 변이 ‘오미크론'까지 나왔기 때문입니다.

오늘(29일)은 또 20대 대선을 꼭 100일 앞둔 날입니다.

KBS 여론조사 결과 이재명, 윤석열 양강 후보가 초접전 양상 보였는데...

이 소식도 잠시 뒤 자세히 전해드리겠습니다.

먼저 몇 시간 전 발표된 달라진 방역대책부터 살펴봅니다.

방역패스 유효기간을 반년으로 하고, 이제는 부스터샷, 3차 접종까지 해야 기본접종을 마치는 걸로 개념이 달라질 것으로 보입니다.

첫 소식, 이효연 기잡니다.

[리포트]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 또는 PCR 음성 확인서를 가리키는 '방역패스'는 목욕탕이나 노래방, 헬스장 등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할 때 사용하는데, 지금까지는 접종 후 2주가 지났는지 여부만 따졌습니다.

하지만 이 '방역패스'에 앞으로는 유효 기간이 생깁니다.

기본접종을 완료한 뒤 6개월 후면 '방역패스'의 혜택은 만료됩니다.

추가접종을 하면 방역패스 기한을 연장할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추가접종 대상에 포함되지 않은 18살에서 49살 사이 모든 성인도 기본접종 완료일 5개월 후부터 추가접종을 받을 수 있게 됩니다.

특히 위중증 위험이 높은 고령자의 경우, 추가접종까지 다 마쳐야만 노인복지시설 등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3차 접종이 추가 접종이 아니라 기본 접종이며, 3차 접종까지 마쳐야만 접종이 완료되는 것으로 인식을 전환할 필요가 있습니다."]

정부는 또 아직 접종을 하지 않은 청소년 147만 명의 참여도 최대한 이끌어낸다는 방침입니다.

기말고사가 끝나는 다음달 중순부터 찾아가는 학교 접종, 지역 병원 연계 접종 등이 도입됩니다.

[유은혜/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 "당초 학생이 신청하여 병원을 방문하는 방식 뿐만 아니라 예방접종센터를 운영한다든지 위탁기관 지정이나 학교 직접 방문 등의 다양한 접종 방식이 지역별 상황에 맞게."]

해외에서 이미 진행 중인 5살에서 11살 소아 접종의 국내 실시 여부도 신속하게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감염 취약시설인 요양병원과 시설에서의 접촉 면회를 계속 중단하는 한편, 미접종 종사자는 환자 접촉 업무에서 배제됩니다.

KBS 뉴스 이효연입니다.

영상편집:위강해/그래픽:김지혜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