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취소도 안 되는데”…10일 격리에 신혼부부 ‘울상’
입력 2021.12.03 (21:12) 수정 2021.12.03 (22:0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렇게 해외 입국자에 대해 열흘간 격리조치가 시행되면서 곤란한 상황에 처한 사람들도 생기고 있습니다.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작되면서 해외로 신혼 여행지를 예약한 예비 부부들인데요,

고아름 기자가 이들의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

[리포트]

결혼식을 한 주 앞둔 김 모 씨.

신혼 여행을 위해 괌 패키지 상품을 예약했는데, 결국 취소를 해야만 했습니다.

취소 수수료만 여행금액의 15%에 이릅니다.

[김OO/괌 여행상품 예약 고객 : "신혼여행 다녀와서 (격리를 위해) 10일간 개인적으로 연차를 쓰겠습니다... 회사 입장에서는 이해해 줄 수는 없는 것이죠."]

다음 주 신혼여행으로 몰디브 리조트를 예약한 직장인 이 모 씨는 아예 환불이 불가능하다는 답변을 받았습니다.

[이OO/몰디브 리조트 예약 고객 : "(몰디브 리조트는) 일정 변경만 가능하다 하고…. 오미크론 자체가 이제 시작이다 보니까 이게 또 2주가 될지, 한 달이 될지, 몇 달이 될지 알 수 없는 것이고요."]

결혼을 앞둔 예비 신혼부부가 이용하는 온라인 카페에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있다는 사연들이 매일 올라오고 있습니다.

대형 여행사 대부분은 정부 방침에 따라 취소하면 패키지 상품의 위약금을 면제해줍니다.

하지만 항공편이나 호텔을 따로따로 예약했을 경우 상황이 다르고, 또 입국자 10일 격리 방침이 16일까지로 정해진만큼, 이후 귀국 상품은 취소 수수료를 내야한다는 입장입니다.

[여행사 관계자/음성변조 : "일단은 (17일 이후는) 그런 제한이 없는 상태에서 고객 변심으로 봐야 되는 것이 맞아요. 정부에서 못 가게 한 것이기 때문에 항공료를 환불해 달라 (항공사에 요구할) 근거가 있어야 하거든요."]

예상하지 못한 변이 발생으로 방역 강화가 불가피한 상황이지만, '단계적 일상회복' 방침에 맞춰 해외여행 예약을 했던 만큼 대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옵니다.

KBS 뉴스 고아름입니다.

촬영기자:조은경/영상편집:심규일
  • “취소도 안 되는데”…10일 격리에 신혼부부 ‘울상’
    • 입력 2021-12-03 21:12:07
    • 수정2021-12-03 22:02:39
    뉴스 9
[앵커]

이렇게 해외 입국자에 대해 열흘간 격리조치가 시행되면서 곤란한 상황에 처한 사람들도 생기고 있습니다.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작되면서 해외로 신혼 여행지를 예약한 예비 부부들인데요,

고아름 기자가 이들의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

[리포트]

결혼식을 한 주 앞둔 김 모 씨.

신혼 여행을 위해 괌 패키지 상품을 예약했는데, 결국 취소를 해야만 했습니다.

취소 수수료만 여행금액의 15%에 이릅니다.

[김OO/괌 여행상품 예약 고객 : "신혼여행 다녀와서 (격리를 위해) 10일간 개인적으로 연차를 쓰겠습니다... 회사 입장에서는 이해해 줄 수는 없는 것이죠."]

다음 주 신혼여행으로 몰디브 리조트를 예약한 직장인 이 모 씨는 아예 환불이 불가능하다는 답변을 받았습니다.

[이OO/몰디브 리조트 예약 고객 : "(몰디브 리조트는) 일정 변경만 가능하다 하고…. 오미크론 자체가 이제 시작이다 보니까 이게 또 2주가 될지, 한 달이 될지, 몇 달이 될지 알 수 없는 것이고요."]

결혼을 앞둔 예비 신혼부부가 이용하는 온라인 카페에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있다는 사연들이 매일 올라오고 있습니다.

대형 여행사 대부분은 정부 방침에 따라 취소하면 패키지 상품의 위약금을 면제해줍니다.

하지만 항공편이나 호텔을 따로따로 예약했을 경우 상황이 다르고, 또 입국자 10일 격리 방침이 16일까지로 정해진만큼, 이후 귀국 상품은 취소 수수료를 내야한다는 입장입니다.

[여행사 관계자/음성변조 : "일단은 (17일 이후는) 그런 제한이 없는 상태에서 고객 변심으로 봐야 되는 것이 맞아요. 정부에서 못 가게 한 것이기 때문에 항공료를 환불해 달라 (항공사에 요구할) 근거가 있어야 하거든요."]

예상하지 못한 변이 발생으로 방역 강화가 불가피한 상황이지만, '단계적 일상회복' 방침에 맞춰 해외여행 예약을 했던 만큼 대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옵니다.

KBS 뉴스 고아름입니다.

촬영기자:조은경/영상편집:심규일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