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22 대통령 선거
윤석열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 수락…대표와 소통 강화”
입력 2021.12.03 (21:46) 수정 2021.12.03 (23:10) 정치
김종인 국민의힘 전 비대위원장이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의 총괄선대위원장직을 수락했다고, 윤석열 후보가 밝혔습니다.

윤 후보는 오늘(3일) 밤 울산에서 이준석 대표와 긴급 만찬 회동 뒤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밝히고, "김종인 총괄선대위 위원장이 대통령 선거일까지 당무 전반을 통할 조정하며 선거대책기구를 총괄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준석 대표 역시 "윤석열 후보가 당에 들어오기 전부터 후보와 저는 절대로 다른 사람의 평가로 (서로를) 평가하지 않는다는 합의가 있었다"면서, "단 한 번도 서로 존중하지 않거나 이견이 없었다는 점을 밝힌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또, 자신이 영입을 공개 반대했던 이수정 경기대 교수에 대해서는 "후보의 의견을 존중하고, 후보도 이를 존중해서 인사를 한 것이기 때문에 이견이라고 할 수 없다. 후보의 인선 모두를 존중해 왔다"고 덧붙였습니다.

두 사람은 만찬 회동 뒤 대변인을 통해 발표한 합의문에서 "젊은 세대에 대한 적극적인 소통과 정책 행보가 이번 선거의 가장 중요하다는 점에 대하여 의견을 같이했다"며, 홍보 분야를 맡은 이 대표의 역할에 힘을 실었습니다.

대선 후보의 '당무 우선권'에 대해서는, 후보자는 선거에서 필요한 일이 있으면 당 대표에 요청하고, 당 대표는 후보자의 의사를 존중하여 따르는 것으로 의견을 모았다고 전했습니다.

또 이준석 대표와 김기현 원내대표, 윤석열 대선 후보 세 사람이 대선 중요 사항에 대해 긴밀히 모든 사항을 공유하며 직접 소통을 강화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윤석열 후보와 이준석 대표, 김기현 원내대표는 내일(4일) 부산에서 공동 선거운동을 하기로 했습니다. 내일 일정에는 박형준 부산시장 등도 함께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회사진기자단]
  • 윤석열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 수락…대표와 소통 강화”
    • 입력 2021-12-03 21:46:25
    • 수정2021-12-03 23:10:32
    정치
김종인 국민의힘 전 비대위원장이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의 총괄선대위원장직을 수락했다고, 윤석열 후보가 밝혔습니다.

윤 후보는 오늘(3일) 밤 울산에서 이준석 대표와 긴급 만찬 회동 뒤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밝히고, "김종인 총괄선대위 위원장이 대통령 선거일까지 당무 전반을 통할 조정하며 선거대책기구를 총괄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준석 대표 역시 "윤석열 후보가 당에 들어오기 전부터 후보와 저는 절대로 다른 사람의 평가로 (서로를) 평가하지 않는다는 합의가 있었다"면서, "단 한 번도 서로 존중하지 않거나 이견이 없었다는 점을 밝힌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또, 자신이 영입을 공개 반대했던 이수정 경기대 교수에 대해서는 "후보의 의견을 존중하고, 후보도 이를 존중해서 인사를 한 것이기 때문에 이견이라고 할 수 없다. 후보의 인선 모두를 존중해 왔다"고 덧붙였습니다.

두 사람은 만찬 회동 뒤 대변인을 통해 발표한 합의문에서 "젊은 세대에 대한 적극적인 소통과 정책 행보가 이번 선거의 가장 중요하다는 점에 대하여 의견을 같이했다"며, 홍보 분야를 맡은 이 대표의 역할에 힘을 실었습니다.

대선 후보의 '당무 우선권'에 대해서는, 후보자는 선거에서 필요한 일이 있으면 당 대표에 요청하고, 당 대표는 후보자의 의사를 존중하여 따르는 것으로 의견을 모았다고 전했습니다.

또 이준석 대표와 김기현 원내대표, 윤석열 대선 후보 세 사람이 대선 중요 사항에 대해 긴밀히 모든 사항을 공유하며 직접 소통을 강화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윤석열 후보와 이준석 대표, 김기현 원내대표는 내일(4일) 부산에서 공동 선거운동을 하기로 했습니다. 내일 일정에는 박형준 부산시장 등도 함께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회사진기자단]
2022 대통령 선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