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22 대통령 선거
이재명 “새만금, 토론으로 결론 내고 신속 종결할 것”
입력 2021.12.04 (15:25) 수정 2021.12.04 (15:37) 정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착공 30주년을 맞은 새만금에서 국민 반상회를 열고, 자신이 대통령이 되면 새만금 문제를 종결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오늘(4일) 전북 순회 일정 중 찾은 새만금 현장에서 주민들과 의견을 나눈 후 “공약 아닌 공약을 드리겠다”면서 “당선이 되면 현지에서 하는 어젠다, 모든 관련 부분을 다 열어놓고 토론을 통해서 의견 수렴해서 결론을 내고 신속하게 종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불가피하면 예산을 투입해서 하고, 방향 전환이 가능하다면 전환하고, 어쨌든 조기 종결하겠다”면서 “너무 오래돼서 사회적 낭비가 너무 큰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 후보는 성남시장 시절 제일 많이 한 것이 묵은 숙제 처리였다며, 자신은 원래 빈말을 하지 않는 사람이란 것을 알지 않느냐고 강조했습니다.

이 후보는 군산 공설시장 즉석 연설에선 ‘전북 차별론’을 거듭 언급했고, “전북이 가진 소외감을 완화하고 수도권처럼 잘 살 수 있는 기회를 얻고 전북 청년들이 직장 갖겠다고 서울로 이사하지 않게 하려면 국토 균형발전을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이재명 “새만금, 토론으로 결론 내고 신속 종결할 것”
    • 입력 2021-12-04 15:25:11
    • 수정2021-12-04 15:37:30
    정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착공 30주년을 맞은 새만금에서 국민 반상회를 열고, 자신이 대통령이 되면 새만금 문제를 종결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오늘(4일) 전북 순회 일정 중 찾은 새만금 현장에서 주민들과 의견을 나눈 후 “공약 아닌 공약을 드리겠다”면서 “당선이 되면 현지에서 하는 어젠다, 모든 관련 부분을 다 열어놓고 토론을 통해서 의견 수렴해서 결론을 내고 신속하게 종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불가피하면 예산을 투입해서 하고, 방향 전환이 가능하다면 전환하고, 어쨌든 조기 종결하겠다”면서 “너무 오래돼서 사회적 낭비가 너무 큰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 후보는 성남시장 시절 제일 많이 한 것이 묵은 숙제 처리였다며, 자신은 원래 빈말을 하지 않는 사람이란 것을 알지 않느냐고 강조했습니다.

이 후보는 군산 공설시장 즉석 연설에선 ‘전북 차별론’을 거듭 언급했고, “전북이 가진 소외감을 완화하고 수도권처럼 잘 살 수 있는 기회를 얻고 전북 청년들이 직장 갖겠다고 서울로 이사하지 않게 하려면 국토 균형발전을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2022 대통령 선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