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오미크론 집단 감염’ 인천 교회 “지역사회 회복 위한 대책 마련할 것”
입력 2021.12.07 (15:03) 수정 2021.12.07 (15:33) 사회
코로나19의 신종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집단 감염이 발생한 인천 미추홀구 모 교회가 오늘(7일) 온라인 홈페이지에 공식 사과문을 올려 “오미크론의 확산 사태를 촉발한 일련의 일에 대해 인천 시민과 국민들께 머리 숙여 사과를 드린다”고 했습니다.

사과문에서 교회는 “본 교회 소속으로 외국어 예배를 담당하는 목회자 부부가 정확한 동선 설명을 하지 못해 초기 대응에 혼선을 빚었다”며 “오미크론 확산에 단초가 된 것에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교회 측은 “뜻하지 않은 상황으로 경영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회 주변 소상공인, 자영업자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과를 드린다”며 “지역사회 회복을 위해 교회가 감당할 수 있는 대책을 조속히 마련하겠다”고 했습니다.

앞서 국내 첫 오미크론 변이 감염이 확인된 이 교회 소속 40대 A씨 부부는 확진 판정 후 역학조사 과정에서 지인 B씨와 접촉한 사실을 숨겨 비판을 받았다.

이들 부부는 나이지리아에서 인천공항으로 귀국할 당시 B씨의 차량을 이용하고도 “방역 택시를 탔냐”는 역학조사관의 물음에 그렇다고 답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때문에 밀접 접촉자에서 제외된 B씨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기 전까지 수일간 지역 사회를 돌아다녔고, 뒤늦게 오미크론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또 B씨의 아내, 장모, 지인이 지난달 28일 해당 교회에서 수백 명과 함께 예배에 참석해 교회 내 집단 감염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현재 이 교회는 지역 주민의 안전을 위해 오는 14일까지 시설을 폐쇄하고, 모든 예배를 온라인으로 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미추홀구 모 교회 홈페이지 캡처]
  • ‘오미크론 집단 감염’ 인천 교회 “지역사회 회복 위한 대책 마련할 것”
    • 입력 2021-12-07 15:03:08
    • 수정2021-12-07 15:33:15
    사회
코로나19의 신종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집단 감염이 발생한 인천 미추홀구 모 교회가 오늘(7일) 온라인 홈페이지에 공식 사과문을 올려 “오미크론의 확산 사태를 촉발한 일련의 일에 대해 인천 시민과 국민들께 머리 숙여 사과를 드린다”고 했습니다.

사과문에서 교회는 “본 교회 소속으로 외국어 예배를 담당하는 목회자 부부가 정확한 동선 설명을 하지 못해 초기 대응에 혼선을 빚었다”며 “오미크론 확산에 단초가 된 것에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교회 측은 “뜻하지 않은 상황으로 경영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회 주변 소상공인, 자영업자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과를 드린다”며 “지역사회 회복을 위해 교회가 감당할 수 있는 대책을 조속히 마련하겠다”고 했습니다.

앞서 국내 첫 오미크론 변이 감염이 확인된 이 교회 소속 40대 A씨 부부는 확진 판정 후 역학조사 과정에서 지인 B씨와 접촉한 사실을 숨겨 비판을 받았다.

이들 부부는 나이지리아에서 인천공항으로 귀국할 당시 B씨의 차량을 이용하고도 “방역 택시를 탔냐”는 역학조사관의 물음에 그렇다고 답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때문에 밀접 접촉자에서 제외된 B씨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기 전까지 수일간 지역 사회를 돌아다녔고, 뒤늦게 오미크론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또 B씨의 아내, 장모, 지인이 지난달 28일 해당 교회에서 수백 명과 함께 예배에 참석해 교회 내 집단 감염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현재 이 교회는 지역 주민의 안전을 위해 오는 14일까지 시설을 폐쇄하고, 모든 예배를 온라인으로 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미추홀구 모 교회 홈페이지 캡처]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