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스라엘 가자지구에 ‘스마트 장벽’ 설치…하마스 침투 방어
입력 2021.12.08 (10:49) 수정 2021.12.08 (10:52)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경계에 첨단 장비를 갖춘 '스마트 장벽'을 설치했습니다.

3년 6개월간 1조 3천억 원을 들여 설치한 이 장벽은 길이가 65km, 높이는 6m에 이르는데요.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의 침투를 막기 위해 감시용 카메라와 레이더를 장착했고, 지하에 매설된 3m 길이 장벽에는 땅굴 감지 센서도 달았습니다.
  • 이스라엘 가자지구에 ‘스마트 장벽’ 설치…하마스 침투 방어
    • 입력 2021-12-08 10:49:00
    • 수정2021-12-08 10:52:58
    지구촌뉴스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경계에 첨단 장비를 갖춘 '스마트 장벽'을 설치했습니다.

3년 6개월간 1조 3천억 원을 들여 설치한 이 장벽은 길이가 65km, 높이는 6m에 이르는데요.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의 침투를 막기 위해 감시용 카메라와 레이더를 장착했고, 지하에 매설된 3m 길이 장벽에는 땅굴 감지 센서도 달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