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특성화고노조 “제2의 홍정운 군 막아야”…3천 명 서명 전달
입력 2021.12.08 (12:53) 수정 2021.12.08 (14:43) 사회
전국특성화고 노동조합이 현장실습생의 노동자성을 인정하고, 노동권을 전면 보장하라고 촉구했습니다.

특성화고 노조는 오늘(8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0월 전남 여수 요트업체에서 현장실습을 하던 특성화고 3학년 홍정운 군이 실습 도중 목숨을 잃었다"며 안전한 현장실습을 위해 근본적인 해결책을 내놓으라고 촉구했습니다.

노조 측은 제주에서 현장실습을 하다 숨진 이민호 군의 사고 이후 '학습중심' 현장실습 제도로 개선됐지만 또 사망사고가 일어났다며 "교육부와 고용노동부는 보여주기식 제도개선이 아니라 근본적인 해결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노조 측은 기자회견 뒤 '제2의 故 홍정운 방지' 대책을 요구하는 3천여 명의 서명이 담긴 명부와 요구서를 교육부와 고용노동부에 제출했습니다.
  • 특성화고노조 “제2의 홍정운 군 막아야”…3천 명 서명 전달
    • 입력 2021-12-08 12:53:33
    • 수정2021-12-08 14:43:18
    사회
전국특성화고 노동조합이 현장실습생의 노동자성을 인정하고, 노동권을 전면 보장하라고 촉구했습니다.

특성화고 노조는 오늘(8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0월 전남 여수 요트업체에서 현장실습을 하던 특성화고 3학년 홍정운 군이 실습 도중 목숨을 잃었다"며 안전한 현장실습을 위해 근본적인 해결책을 내놓으라고 촉구했습니다.

노조 측은 제주에서 현장실습을 하다 숨진 이민호 군의 사고 이후 '학습중심' 현장실습 제도로 개선됐지만 또 사망사고가 일어났다며 "교육부와 고용노동부는 보여주기식 제도개선이 아니라 근본적인 해결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노조 측은 기자회견 뒤 '제2의 故 홍정운 방지' 대책을 요구하는 3천여 명의 서명이 담긴 명부와 요구서를 교육부와 고용노동부에 제출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