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대통령 “가용자원 총동원해 방역 상황 안정화에 총력 기울여 달라”
입력 2021.12.08 (14:25) 수정 2021.12.08 (14:26) 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정부는 가용자원을 총동원해 방역 상황 안정화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8일) “매우 엄중해진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특별방역대책을 철저히 이행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어 3차 접종을 포함한 적극적인 접종과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등 국민들의 협조를 거듭 당부했습니다.

한편 문 대통령은 보행 중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에서 노인의 비율이 증가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노인보호구역(실버존)에 무인단속 장비의 설치 확대와 교통약자 안전시설의 확충 등 어르신들의 교통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실효성 있는 종합대책을 강구해 보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최근 온라인 배달플랫폼 수수료 인상과 관련해 “영세한 입점 업체에 과도한 부담이 없는지, 인상의 혜택이 배달기사에게도 돌아가는지 배달수수료 현황을 정확히 파악하라”고 말했다고 박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문 대통령 “가용자원 총동원해 방역 상황 안정화에 총력 기울여 달라”
    • 입력 2021-12-08 14:25:49
    • 수정2021-12-08 14:26:41
    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정부는 가용자원을 총동원해 방역 상황 안정화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8일) “매우 엄중해진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특별방역대책을 철저히 이행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어 3차 접종을 포함한 적극적인 접종과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등 국민들의 협조를 거듭 당부했습니다.

한편 문 대통령은 보행 중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에서 노인의 비율이 증가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노인보호구역(실버존)에 무인단속 장비의 설치 확대와 교통약자 안전시설의 확충 등 어르신들의 교통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실효성 있는 종합대책을 강구해 보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최근 온라인 배달플랫폼 수수료 인상과 관련해 “영세한 입점 업체에 과도한 부담이 없는지, 인상의 혜택이 배달기사에게도 돌아가는지 배달수수료 현황을 정확히 파악하라”고 말했다고 박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