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역학조사 거짓 진술한 집단감염 교회 교인 3명 벌금형
입력 2021.12.08 (21:51) 수정 2021.12.08 (21:58)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 5월 집단감염이 발생한 교회 신도들이 방역당국의 역학조사에서 거짓 진술을 했다가 벌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대전지법 형사5단독 박준범 판사는 감염병 예방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교인 회장 50대 신 모 씨와 교인 2명에 대해 각각 벌금형을 선고했습니다.
  • 역학조사 거짓 진술한 집단감염 교회 교인 3명 벌금형
    • 입력 2021-12-08 21:51:57
    • 수정2021-12-08 21:58:30
    뉴스9(대전)
지난 5월 집단감염이 발생한 교회 신도들이 방역당국의 역학조사에서 거짓 진술을 했다가 벌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대전지법 형사5단독 박준범 판사는 감염병 예방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교인 회장 50대 신 모 씨와 교인 2명에 대해 각각 벌금형을 선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