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애인-비장애인 공동 미술 전시회 열려
입력 2021.12.10 (19:37) 수정 2021.12.10 (19:45)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울려 작품을 전시하는 '빛나사 - 만남과 인연' 세 번째 아트페어가 오는 14일까지 부산자갈치 갤러리에서 열립니다.

사단법인 '빛을 나누는 사람들'이 주최하는 이번 전시는 장애인 작가와 비장애인 작가 30명가량이 참여합니다.

특히 근육병으로 고인이 된 최영주, 김태완 작가의 유작도 전시해 장애인 작가들의 삶을 재조명합니다.

전시회 수익은 모두 해외어린이 돕기 행사에 기부할 예정입니다.
  • 장애인-비장애인 공동 미술 전시회 열려
    • 입력 2021-12-10 19:37:16
    • 수정2021-12-10 19:45:59
    뉴스7(부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울려 작품을 전시하는 '빛나사 - 만남과 인연' 세 번째 아트페어가 오는 14일까지 부산자갈치 갤러리에서 열립니다.

사단법인 '빛을 나누는 사람들'이 주최하는 이번 전시는 장애인 작가와 비장애인 작가 30명가량이 참여합니다.

특히 근육병으로 고인이 된 최영주, 김태완 작가의 유작도 전시해 장애인 작가들의 삶을 재조명합니다.

전시회 수익은 모두 해외어린이 돕기 행사에 기부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