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익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융자·영업 재개 지원
입력 2021.12.24 (07:47) 수정 2021.12.24 (09:10)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익산시는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담보 대신 특례보증을 통해 신용등급 4에서 7등급까지 소상공인이 최대 3천만 원까지 빌릴 수 있도록 했습니다.

대출 이자는 본인 부담 1%를 제외하고 최대 4%까지 이자 차익을 보전해줍니다.

폐업 소상공인들의 영업 재개 자금은 백만 원까지 지원하고, 소상공인 공제 가입과 연합회 운영도 도울 방침입니다.
  • 익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융자·영업 재개 지원
    • 입력 2021-12-24 07:47:52
    • 수정2021-12-24 09:10:58
    뉴스광장(전주)
익산시는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담보 대신 특례보증을 통해 신용등급 4에서 7등급까지 소상공인이 최대 3천만 원까지 빌릴 수 있도록 했습니다.

대출 이자는 본인 부담 1%를 제외하고 최대 4%까지 이자 차익을 보전해줍니다.

폐업 소상공인들의 영업 재개 자금은 백만 원까지 지원하고, 소상공인 공제 가입과 연합회 운영도 도울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