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매서운 한파 시작, 강원 영동에 최고 30cm 대설
입력 2021.12.24 (12:00) 기상뉴스
오늘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북쪽에서 찬 공기가 밀려와 강풍과 함께 매우 추워지고, 강원 영동과 서해안에 많은 눈이 오겠습니다.

강원 영동과 울릉도, 독도에는 최고 30cm의 눈이 오겠고, 이 지역의 눈은 오늘 밤과 내일 아침 사이에 집중될 것으로 보입니다.

또, 강원 영서와 경북 북부, 호남 서해안에 1에서 5cm, 경기 동부와 제주도 해안에 1에서 3cm, 수도권과 충청 북부에는 0.1cm 미만의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2도에 머무는 등 전국이 1도에서 13도에서 어제보다 3도에서 6도 정도 낮겠습니다.

또, 내일 아침에는 철원 영하 18도, 서울 영하 14도 등으로 기온이 급격히 떨어질 전망이어서 오늘 밤 9시를 기해 중부지방과 경북 일부 지역에 한파경보가 발효됩니다.

기상청은 이번 한파가 일요일까지 계속되겠다며, 수도 계량기 동파 등의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동해 전 해상, 남해 먼바다에서 2에서 최고 5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성탄절인 내일은 대부분 지역이 대체로 맑겠지만, 호남 서해안과 제주도,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는 눈이나 비가 오겠습니다.
  • 매서운 한파 시작, 강원 영동에 최고 30cm 대설
    • 입력 2021-12-24 12:00:29
    기상뉴스
오늘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북쪽에서 찬 공기가 밀려와 강풍과 함께 매우 추워지고, 강원 영동과 서해안에 많은 눈이 오겠습니다.

강원 영동과 울릉도, 독도에는 최고 30cm의 눈이 오겠고, 이 지역의 눈은 오늘 밤과 내일 아침 사이에 집중될 것으로 보입니다.

또, 강원 영서와 경북 북부, 호남 서해안에 1에서 5cm, 경기 동부와 제주도 해안에 1에서 3cm, 수도권과 충청 북부에는 0.1cm 미만의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2도에 머무는 등 전국이 1도에서 13도에서 어제보다 3도에서 6도 정도 낮겠습니다.

또, 내일 아침에는 철원 영하 18도, 서울 영하 14도 등으로 기온이 급격히 떨어질 전망이어서 오늘 밤 9시를 기해 중부지방과 경북 일부 지역에 한파경보가 발효됩니다.

기상청은 이번 한파가 일요일까지 계속되겠다며, 수도 계량기 동파 등의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동해 전 해상, 남해 먼바다에서 2에서 최고 5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성탄절인 내일은 대부분 지역이 대체로 맑겠지만, 호남 서해안과 제주도,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는 눈이나 비가 오겠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