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약 취해 운전하던 조폭 차량에 실탄 쏴 검거
입력 2021.12.30 (09:46) 수정 2021.12.30 (10:24)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울산 도심에서 음주운전이 의심되던 도주 차량이 경찰 순찰차와 심야 추격전과 경찰이 총격까지 한 끝에 붙잡혔습니다.

차량 20대를 부수고 경찰이 실탄 11발을 차량에 쏜 뒤에야 붙잡힌 30대 운전자는 잡고 보니 마약에 취한 조직폭력배였습니다.

이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외제 차량 1대가 울산시청 별관 주차장 자동 차단기를 들이받고 그대로 돌진합니다.

순찰차 등으로 차량 앞뒤를 막아보지만, 아랑곳하지 않고 도주를 시도합니다.

다급한 경찰이 차량 타이어에 실탄을 발사하고 운전석 창문을 깨뜨립니다.

새벽 0시 50분쯤 음주운전이 의심된다는 신고를 받은 경찰이 순찰차 6대를 투입해 문제의 차량을 뒤쫓았습니다.

추격전은 울산지방검찰청 주차장부터 3km가량 떨어진 울산시청까지 40여 분 동안 이어졌습니다.

["잡았습니다. 잡았습니다. 테이저 정지, 테이저 정지."]

30대 운전자 A씨와 동승자 2명은 추격전이 끝나고 나서도 차에서 내리지 않고 버티다 경찰이 테이저건으로 차 유리를 깬 뒤에야 붙잡혔습니다.

경찰은 타이어에 실탄 11발을 쏴 차를 멈춰 세운 뒤 차창을 깨고 A씨를 검거했습니다.

조직폭력배인 A씨는 자신의 집에서 아내와 필로폰을 투약했다고 자백했고 간이검사에서 마약류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울산남부경찰서 형사과 관계자 : "부인은 환각 상태가 경미한 상태였고, 남편은 현재까지 아직 의식이 완전히 돌아오지 않은 상태입니다. 아직까지 환각상태에 있습니다."]

추격전으로 경찰차 4대와 일반차량 16대가 파손됐습니다.

경찰은 도로교통법위반과 특수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마약 복용 혐의도 수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정입니다.

촬영기자:윤동욱
  • 마약 취해 운전하던 조폭 차량에 실탄 쏴 검거
    • 입력 2021-12-30 09:46:56
    • 수정2021-12-30 10:24:36
    930뉴스(울산)
[앵커]

울산 도심에서 음주운전이 의심되던 도주 차량이 경찰 순찰차와 심야 추격전과 경찰이 총격까지 한 끝에 붙잡혔습니다.

차량 20대를 부수고 경찰이 실탄 11발을 차량에 쏜 뒤에야 붙잡힌 30대 운전자는 잡고 보니 마약에 취한 조직폭력배였습니다.

이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외제 차량 1대가 울산시청 별관 주차장 자동 차단기를 들이받고 그대로 돌진합니다.

순찰차 등으로 차량 앞뒤를 막아보지만, 아랑곳하지 않고 도주를 시도합니다.

다급한 경찰이 차량 타이어에 실탄을 발사하고 운전석 창문을 깨뜨립니다.

새벽 0시 50분쯤 음주운전이 의심된다는 신고를 받은 경찰이 순찰차 6대를 투입해 문제의 차량을 뒤쫓았습니다.

추격전은 울산지방검찰청 주차장부터 3km가량 떨어진 울산시청까지 40여 분 동안 이어졌습니다.

["잡았습니다. 잡았습니다. 테이저 정지, 테이저 정지."]

30대 운전자 A씨와 동승자 2명은 추격전이 끝나고 나서도 차에서 내리지 않고 버티다 경찰이 테이저건으로 차 유리를 깬 뒤에야 붙잡혔습니다.

경찰은 타이어에 실탄 11발을 쏴 차를 멈춰 세운 뒤 차창을 깨고 A씨를 검거했습니다.

조직폭력배인 A씨는 자신의 집에서 아내와 필로폰을 투약했다고 자백했고 간이검사에서 마약류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울산남부경찰서 형사과 관계자 : "부인은 환각 상태가 경미한 상태였고, 남편은 현재까지 아직 의식이 완전히 돌아오지 않은 상태입니다. 아직까지 환각상태에 있습니다."]

추격전으로 경찰차 4대와 일반차량 16대가 파손됐습니다.

경찰은 도로교통법위반과 특수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마약 복용 혐의도 수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정입니다.

촬영기자:윤동욱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