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형매장 화장실서 여학생 성폭행 20대 집행유예 논란
입력 2021.12.30 (10:24) 수정 2021.12.30 (11:43) 930뉴스(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지법 형사12부는 도심 대형매장에서 처음 본 여학생을 화장실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28살 A 씨에게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여름 세종시의 한 대형매장에서 물건을 고르는 10대 여학생을 남자 화장실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재판부는 죄책이 무겁지만 범행 과정에서 행사한 힘이 비교적 세지 않았고 A 씨와 합의한 피해자가 선처를 바라는 점을 참작했다고 판시했습니다.

검찰은 이례적으로 낮은 형량이라며 즉각 항소했습니다.
  • 대형매장 화장실서 여학생 성폭행 20대 집행유예 논란
    • 입력 2021-12-30 10:24:40
    • 수정2021-12-30 11:43:42
    930뉴스(대전)
대전지법 형사12부는 도심 대형매장에서 처음 본 여학생을 화장실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28살 A 씨에게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여름 세종시의 한 대형매장에서 물건을 고르는 10대 여학생을 남자 화장실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재판부는 죄책이 무겁지만 범행 과정에서 행사한 힘이 비교적 세지 않았고 A 씨와 합의한 피해자가 선처를 바라는 점을 참작했다고 판시했습니다.

검찰은 이례적으로 낮은 형량이라며 즉각 항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