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무식 취소하고 차분하게”…새해 첫 업무 시작
입력 2022.01.04 (10:36) 수정 2022.01.04 (11:06) 930뉴스(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임인년 새해, 대부분 공공기관들은 감염 확산 우려에 시무식을 취소하거나 축소하고 차분히 첫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시민들도 보다 나은 한 해를 소망했습니다.

보도에 송국회 기자입니다.

[리포트]

터널 모양의 조형물에 형형색색의 종이들이 가득 붙었습니다.

일명, '2022년 소원 터널'.

시민들은 올 한해 희망과 기대를 종이 위에 빼곡히 써 내려 갑니다.

[이은채/청주중앙여자고등학교 2학년 : "코로나19가 끝나서 친구들이랑 즐겁게 학교를 다니고 싶고요. 공부도 열심히 하고 싶습니다."]

충청북도 등 대부분 자치단체들은 시무식을 생략하거나 축소했습니다.

비대면으로 진행된 새해 첫 업무 회의에서는 백신 접종 동참과 일상 회복 전환을 위한 방역 대책이 논의됐습니다.

특히, 충청북도경찰청은 올해, 사회적 약자 보호를 약속했습니다.

[정용근/충청북도경찰청장 : "경찰 개혁으로 도민의 삶이 나아졌다는 그런 평가가 나올 수 있도록 여러분들이 노력해주십시오."]

대선을 두 달여 앞둔 지역 정치권은 충혼탑을 참배하며 본격적인 선거전 개막을 알렸습니다.

코로나19 확산세 속에 차분히 맞이한 임인년 새해.

코로나19 종식과 새해 경기 회복에 대한 소망은 그 어느 때보다 간절했습니다.

KBS 뉴스 송국회입니다.

촬영기자:김현기
  • “시무식 취소하고 차분하게”…새해 첫 업무 시작
    • 입력 2022-01-04 10:36:53
    • 수정2022-01-04 11:06:31
    930뉴스(청주)
[앵커]

임인년 새해, 대부분 공공기관들은 감염 확산 우려에 시무식을 취소하거나 축소하고 차분히 첫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시민들도 보다 나은 한 해를 소망했습니다.

보도에 송국회 기자입니다.

[리포트]

터널 모양의 조형물에 형형색색의 종이들이 가득 붙었습니다.

일명, '2022년 소원 터널'.

시민들은 올 한해 희망과 기대를 종이 위에 빼곡히 써 내려 갑니다.

[이은채/청주중앙여자고등학교 2학년 : "코로나19가 끝나서 친구들이랑 즐겁게 학교를 다니고 싶고요. 공부도 열심히 하고 싶습니다."]

충청북도 등 대부분 자치단체들은 시무식을 생략하거나 축소했습니다.

비대면으로 진행된 새해 첫 업무 회의에서는 백신 접종 동참과 일상 회복 전환을 위한 방역 대책이 논의됐습니다.

특히, 충청북도경찰청은 올해, 사회적 약자 보호를 약속했습니다.

[정용근/충청북도경찰청장 : "경찰 개혁으로 도민의 삶이 나아졌다는 그런 평가가 나올 수 있도록 여러분들이 노력해주십시오."]

대선을 두 달여 앞둔 지역 정치권은 충혼탑을 참배하며 본격적인 선거전 개막을 알렸습니다.

코로나19 확산세 속에 차분히 맞이한 임인년 새해.

코로나19 종식과 새해 경기 회복에 대한 소망은 그 어느 때보다 간절했습니다.

KBS 뉴스 송국회입니다.

촬영기자:김현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