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연경, 중국 슈퍼리그 3위 결정전서 20득점…다시 거취 고민
입력 2022.01.04 (19:06) 연합뉴스
김연경(33·중국 상하이)이 3위 결정전에서 맹활약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김연경은 4일 중국 광둥성 장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1-2022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랴오닝과의 3위 결정 2차전에서 20득점 했다.

상하이는 김연경의 활약 속에 세트 스코어 3-0(25-19 25-17 25-14)으로 승리하며, 3전2승제의 3위 결정전을 2경기 만에 끝냈다.

김연경의 이번 시즌 중국리그 일정도 종료했다.

지난 시즌(2020-2021) 한국프로배구 흥국생명에서 뛴 김연경은 2021-2022시즌은 중국에서 보냈다.

상하이는 2017-2018시즌에 김연경이 뛰었던 팀이기도 하다.

이번 시즌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는 같은 장소에서 단기간에 치렀다. 11월 27일 개막한 정규리그를 1월 초에 마무리했다.

지난해 열린 도쿄올림픽에서 한국여자배구 대표팀을 4강으로 이끄는 등 치열하게 싸운 김연경은 '리그 일정이 여유로운' 중국을 택해, 체력을 아꼈다.

이제 김연경의 거취는 세계 여자배구를 흔들 수 있다.

한국프로배구 V리그는 정규리그 3라운드 종료일인 지난해 12월 28일까지 계약하지 못하면 2021-2022시즌에 뛸 수 없다. 김연경이 이번 시즌에는 V리그 경기에 참여할 수 없다는 의미다.

하지만 유럽 혹은 미국리그 진출은 가능하다.

세계 최정상급 레프트인 김연경에게 관심을 보이는 구단도 있다.

김연경은 당분간 휴식하며, 거취를 결정할 계획이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김연경, 중국 슈퍼리그 3위 결정전서 20득점…다시 거취 고민
    • 입력 2022-01-04 19:06:16
    연합뉴스
김연경(33·중국 상하이)이 3위 결정전에서 맹활약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김연경은 4일 중국 광둥성 장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1-2022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랴오닝과의 3위 결정 2차전에서 20득점 했다.

상하이는 김연경의 활약 속에 세트 스코어 3-0(25-19 25-17 25-14)으로 승리하며, 3전2승제의 3위 결정전을 2경기 만에 끝냈다.

김연경의 이번 시즌 중국리그 일정도 종료했다.

지난 시즌(2020-2021) 한국프로배구 흥국생명에서 뛴 김연경은 2021-2022시즌은 중국에서 보냈다.

상하이는 2017-2018시즌에 김연경이 뛰었던 팀이기도 하다.

이번 시즌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는 같은 장소에서 단기간에 치렀다. 11월 27일 개막한 정규리그를 1월 초에 마무리했다.

지난해 열린 도쿄올림픽에서 한국여자배구 대표팀을 4강으로 이끄는 등 치열하게 싸운 김연경은 '리그 일정이 여유로운' 중국을 택해, 체력을 아꼈다.

이제 김연경의 거취는 세계 여자배구를 흔들 수 있다.

한국프로배구 V리그는 정규리그 3라운드 종료일인 지난해 12월 28일까지 계약하지 못하면 2021-2022시즌에 뛸 수 없다. 김연경이 이번 시즌에는 V리그 경기에 참여할 수 없다는 의미다.

하지만 유럽 혹은 미국리그 진출은 가능하다.

세계 최정상급 레프트인 김연경에게 관심을 보이는 구단도 있다.

김연경은 당분간 휴식하며, 거취를 결정할 계획이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