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주 종교시설 40명 집단감염…대전·세종·충남 201명 신규 확진
입력 2022.01.04 (21:48) 수정 2022.01.04 (21:54)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과 공주 등에서 집단 감염이 발생하는 등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01명이 나왔습니다.

대전 34명, 세종 11명, 충남 156명입니다.

충남은 공주의 한 종교시설에서 공동생활을 하던 40명이 백신 미접종 상태에서 모두 감염돼 방역 당국이 해당 시설을 폐쇄하고 확진자들을 동일집단 격리한 채 치료중입니다.

아산에서는 어학원 관련 누적 확진자가 21명으로 늘었습니다.

대전은 대덕구의 한 합기도장에서 원생 7명과 지인 1명 등 8명이 추가 확진됐고, 중구의 초등학교 관련 확진자도 3명 늘어 누적 확진자가 48명이 됐습니다.

세종에서는 10세 미만 4명을 포함한 가족 간 감염 7명 등이 추가 확진됐습니다.
  • 공주 종교시설 40명 집단감염…대전·세종·충남 201명 신규 확진
    • 입력 2022-01-04 21:48:48
    • 수정2022-01-04 21:54:18
    뉴스9(대전)
대전과 공주 등에서 집단 감염이 발생하는 등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01명이 나왔습니다.

대전 34명, 세종 11명, 충남 156명입니다.

충남은 공주의 한 종교시설에서 공동생활을 하던 40명이 백신 미접종 상태에서 모두 감염돼 방역 당국이 해당 시설을 폐쇄하고 확진자들을 동일집단 격리한 채 치료중입니다.

아산에서는 어학원 관련 누적 확진자가 21명으로 늘었습니다.

대전은 대덕구의 한 합기도장에서 원생 7명과 지인 1명 등 8명이 추가 확진됐고, 중구의 초등학교 관련 확진자도 3명 늘어 누적 확진자가 48명이 됐습니다.

세종에서는 10세 미만 4명을 포함한 가족 간 감염 7명 등이 추가 확진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