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주·남원시, 저소득층과 청년에게 주거비 지원
입력 2022.01.12 (07:34) 수정 2022.01.12 (08:17)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주시는 올해 도비 등 6억 2천여만 원을 들여 저소득계층에게 임대보증금을 최대 2천만 원까지 무이자로 빌려줍니다.

지원 대상은 기초수급자 중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전북개발공사가 공급하는 30년 이상 장기 임대주택이나 기존주택 매입 임대주택에 입주하는 시민입니다.

남원시는 월세로 사는 지역 청년에게 월 최대 16만 원을 최장 5년간 지원합니다.

소득이 1인 가구 기준 3백50만 원 이하의 만 19세부터 39세까지 청년에, 임차보증금은 1억 원, 월세는 60만 원 이하인 경우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 전주·남원시, 저소득층과 청년에게 주거비 지원
    • 입력 2022-01-12 07:34:39
    • 수정2022-01-12 08:17:45
    뉴스광장(전주)
전주시는 올해 도비 등 6억 2천여만 원을 들여 저소득계층에게 임대보증금을 최대 2천만 원까지 무이자로 빌려줍니다.

지원 대상은 기초수급자 중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전북개발공사가 공급하는 30년 이상 장기 임대주택이나 기존주택 매입 임대주택에 입주하는 시민입니다.

남원시는 월세로 사는 지역 청년에게 월 최대 16만 원을 최장 5년간 지원합니다.

소득이 1인 가구 기준 3백50만 원 이하의 만 19세부터 39세까지 청년에, 임차보증금은 1억 원, 월세는 60만 원 이하인 경우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