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채권전문가 57% “1월 금통위 기준금리 동결 전망”
입력 2022.01.12 (10:30) 수정 2022.01.12 (10:31) 경제
이번 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예상하는 채권전문가가 인상을 전망하는 전문가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투자협회는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5일까지 채권 보유·운용 관련 종사자 2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 100명 중 57명(57%)이 오는 금요일(14일) 열리는 금통위에서 기준금리 동결을 예상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준금리 인상을 예상한 전문가는 43명이었습니다.

앞서 지난해 11월 금통위를 앞두고 벌인 설문 조사에서는 기준금리 인상을 전망한 전문가 수가 응답자 100명 중 90명(90%), 동결 전망이 10명(10%)이었습니다.

2월 채권시장 금리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53%가 금리 보합을 예상해 전월 조사(49%)보다 소폭 늘었습니다.

협회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한국은행의 1분기 추가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커졌다”며 “2월 채권시장 심리는 전월과 비슷한 수준으로 유지될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채권전문가 57% “1월 금통위 기준금리 동결 전망”
    • 입력 2022-01-12 10:30:23
    • 수정2022-01-12 10:31:27
    경제
이번 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예상하는 채권전문가가 인상을 전망하는 전문가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투자협회는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5일까지 채권 보유·운용 관련 종사자 2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 100명 중 57명(57%)이 오는 금요일(14일) 열리는 금통위에서 기준금리 동결을 예상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준금리 인상을 예상한 전문가는 43명이었습니다.

앞서 지난해 11월 금통위를 앞두고 벌인 설문 조사에서는 기준금리 인상을 전망한 전문가 수가 응답자 100명 중 90명(90%), 동결 전망이 10명(10%)이었습니다.

2월 채권시장 금리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53%가 금리 보합을 예상해 전월 조사(49%)보다 소폭 늘었습니다.

협회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한국은행의 1분기 추가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커졌다”며 “2월 채권시장 심리는 전월과 비슷한 수준으로 유지될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