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 해녀항일운동 90주년…재조명 박차
입력 2022.01.12 (18:59) 수정 2022.01.12 (19:58) 뉴스7(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일제의 수탈에 제주 해녀가 적극적으로 저항했던 해녀항일운동이 올해로 90주년을 맞았습니다.

해녀항일운동 주역들이 제주에서는 처음으로 이달의 독립운동가로 선정된 가운데 재조명도 본격화됩니다.

김가람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90년 전 일제의 착취에 맞서 투쟁에 나선 해녀항일운동 주역들.

식민지 수탈정책에 적극적으로 저항한 항일운동으로 평가받으면서, 독립유공자 서훈에 이어 제주에서 처음으로 이달의 독립운동가에 선정됐습니다.

[김태민/제주해녀항일운동기념사업회 위원장 : "금년 1월에 독립운동가로 선정해주셨습니다. 금년에는 해녀항일운동 90주년을 맞이하여 아주 뜻 깊은 해이기도 합니다."]

해녀들이 채취한 해산물의 가치를 인정하지 않고 일제의 편에서 수탈한 해녀어업조합에 맞선 해녀항일운동.

연인원 1만 7천여 명이 참여한 국내 최대 규모 여성 항일운동입니다.

특히 오일장 날 해녀 수백 명이 호미와 비창을 들고 일제에 항의한 결의는 당시 신문기사에도 담겨 있습니다.

[부용식/해녀박물관장 : "(일반적으로) 사회에서 주류가 되는 그런 분들이 중심이 되어서 항일운동을 해왔지만, 사회적으로 소외를 당했던 여성, 그 중에서도 해녀들이 중심이 되어서 (항거한 운동입니다.)]

제주도는 90주년을 맞아 해녀항일운동을 체계적으로 정리한 '제주도 해녀 투쟁의 사실'을 번역해 8월 특별전으로 공개하는 등 재조명에 나설 계획입니다.

[고영권/제주도 정무부지사 : "제주해녀항일항쟁을 기억하고 제주 해녀의 강인한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서 더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습니다."]

한편 해녀항일운동을 주도한 해녀 다섯 명 가운데 자료 부족 등을 이유로 인정받지 못한 두 해녀에 대한 서훈은 여전히 과제로 남아있습니다.

KBS 뉴스 김가람입니다.

촬영기자:고성호
  • 제주 해녀항일운동 90주년…재조명 박차
    • 입력 2022-01-12 18:59:55
    • 수정2022-01-12 19:58:30
    뉴스7(제주)
[앵커]

일제의 수탈에 제주 해녀가 적극적으로 저항했던 해녀항일운동이 올해로 90주년을 맞았습니다.

해녀항일운동 주역들이 제주에서는 처음으로 이달의 독립운동가로 선정된 가운데 재조명도 본격화됩니다.

김가람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90년 전 일제의 착취에 맞서 투쟁에 나선 해녀항일운동 주역들.

식민지 수탈정책에 적극적으로 저항한 항일운동으로 평가받으면서, 독립유공자 서훈에 이어 제주에서 처음으로 이달의 독립운동가에 선정됐습니다.

[김태민/제주해녀항일운동기념사업회 위원장 : "금년 1월에 독립운동가로 선정해주셨습니다. 금년에는 해녀항일운동 90주년을 맞이하여 아주 뜻 깊은 해이기도 합니다."]

해녀들이 채취한 해산물의 가치를 인정하지 않고 일제의 편에서 수탈한 해녀어업조합에 맞선 해녀항일운동.

연인원 1만 7천여 명이 참여한 국내 최대 규모 여성 항일운동입니다.

특히 오일장 날 해녀 수백 명이 호미와 비창을 들고 일제에 항의한 결의는 당시 신문기사에도 담겨 있습니다.

[부용식/해녀박물관장 : "(일반적으로) 사회에서 주류가 되는 그런 분들이 중심이 되어서 항일운동을 해왔지만, 사회적으로 소외를 당했던 여성, 그 중에서도 해녀들이 중심이 되어서 (항거한 운동입니다.)]

제주도는 90주년을 맞아 해녀항일운동을 체계적으로 정리한 '제주도 해녀 투쟁의 사실'을 번역해 8월 특별전으로 공개하는 등 재조명에 나설 계획입니다.

[고영권/제주도 정무부지사 : "제주해녀항일항쟁을 기억하고 제주 해녀의 강인한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서 더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습니다."]

한편 해녀항일운동을 주도한 해녀 다섯 명 가운데 자료 부족 등을 이유로 인정받지 못한 두 해녀에 대한 서훈은 여전히 과제로 남아있습니다.

KBS 뉴스 김가람입니다.

촬영기자:고성호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