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밤에 행인 친 운전자, 항소심서 벌금형 선고
입력 2022.01.12 (22:09) 수정 2022.01.12 (22:11)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청주지방법원 형사항소2부는 도로에 누워있던 행인을 치어 숨지게 한 51살 A 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벌금 천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2019년 새벽 4시쯤 청주시 오송읍에서 차를 몰다 도로에 누워 있는 행인을 치고 간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1심 재판부는 어두워 사고를 예견하기 어려웠다며 무죄를 선고했지만 2심 재판부는 A 씨가 충격을 느끼고도 차에서 내려 확인하지 않아 유죄로 판단했습니다.
  • 밤에 행인 친 운전자, 항소심서 벌금형 선고
    • 입력 2022-01-12 22:09:08
    • 수정2022-01-12 22:11:33
    뉴스9(청주)
청주지방법원 형사항소2부는 도로에 누워있던 행인을 치어 숨지게 한 51살 A 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벌금 천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2019년 새벽 4시쯤 청주시 오송읍에서 차를 몰다 도로에 누워 있는 행인을 치고 간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1심 재판부는 어두워 사고를 예견하기 어려웠다며 무죄를 선고했지만 2심 재판부는 A 씨가 충격을 느끼고도 차에서 내려 확인하지 않아 유죄로 판단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