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국무장관 “北 WMD·탄도미사일 대응에 모든 적절한 수단 쓸 것”
입력 2022.01.13 (07:22) 수정 2022.01.13 (07:26) 국제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북한의 대량살상무기(WMD)와 탄도미사일에 대응하기 위해 모든 적절한 수단을 사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현지 시간으로 어제(12일) 발표한 성명에서 미국 재무부가 앞서 발표한 대북 제재를 언급하며 “이번 제재는 북한의 지속적인 핵확산 활동과 그 지원자들에 대한 미국의 심각하고 지속적인 우려를 나타낸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미국은 국제 평화와 안보에 심각한 위협이자, 국제 비확산 체제를 훼손하는 북한의 대량살상무기(WMD)와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에 대처하기 위해 모든 적절한 수단을 사용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제재 명단에 포함된 인물과 기관, 제재 사유를 일일이 언급한 뒤, “미국은 북한의 안보 위협에 대해 대처하면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라는 공동의 목표를 진전시키기 위해 동맹국, 파트너와 긴밀히 협력해왔고, 앞으로도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북한에 대한 대화와 외교를 계속 추구할 것이며, 북한이 협상에 참여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유엔 회원국들에 대해서도 “모든 회원국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 안보리 결의를 완전히 이행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조선중앙TV 화면]
  • 美국무장관 “北 WMD·탄도미사일 대응에 모든 적절한 수단 쓸 것”
    • 입력 2022-01-13 07:22:05
    • 수정2022-01-13 07:26:38
    국제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북한의 대량살상무기(WMD)와 탄도미사일에 대응하기 위해 모든 적절한 수단을 사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현지 시간으로 어제(12일) 발표한 성명에서 미국 재무부가 앞서 발표한 대북 제재를 언급하며 “이번 제재는 북한의 지속적인 핵확산 활동과 그 지원자들에 대한 미국의 심각하고 지속적인 우려를 나타낸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미국은 국제 평화와 안보에 심각한 위협이자, 국제 비확산 체제를 훼손하는 북한의 대량살상무기(WMD)와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에 대처하기 위해 모든 적절한 수단을 사용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제재 명단에 포함된 인물과 기관, 제재 사유를 일일이 언급한 뒤, “미국은 북한의 안보 위협에 대해 대처하면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라는 공동의 목표를 진전시키기 위해 동맹국, 파트너와 긴밀히 협력해왔고, 앞으로도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북한에 대한 대화와 외교를 계속 추구할 것이며, 북한이 협상에 참여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유엔 회원국들에 대해서도 “모든 회원국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 안보리 결의를 완전히 이행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조선중앙TV 화면]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