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미국의 대북 제재에 “한반도 문제 해결에 도움 안 돼”
입력 2022.01.13 (19:01) 수정 2022.01.13 (19:12) 국제
미국 정부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관해 제재를 가한 데 대해 중국 정부가 “툭하면 제재에 나서는 것은 한반도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왕원빈(汪文斌)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13일) 정례브리핑에서 “중국은 어떤 국가가 자국법에 따라 다른 나라에 대해 과도하게 간섭하며 일방적인 제재를 하는 것에 대해 일관되게 반대해 왔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왕 대변인은 또 “(이런 제재로는) 대결 분위기만 고조될 뿐이다. 관련 당사국들은 신중한 언행과 대화와 협상의 올바른 방향을 견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당사국들이 정세 안정에 도움이 되는 일과 상호 신뢰를 쌓을 수 있는 일을 많이 해야 한다”며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미 재무부는 12일(현지시각)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미사일 물자 조달 등에 관여한 북한 국적자 6명과 러시아인 1명, 러시아 단체 1곳을 독자제재 대상에 올렸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중국, 미국의 대북 제재에 “한반도 문제 해결에 도움 안 돼”
    • 입력 2022-01-13 19:01:02
    • 수정2022-01-13 19:12:24
    국제
미국 정부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관해 제재를 가한 데 대해 중국 정부가 “툭하면 제재에 나서는 것은 한반도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왕원빈(汪文斌)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13일) 정례브리핑에서 “중국은 어떤 국가가 자국법에 따라 다른 나라에 대해 과도하게 간섭하며 일방적인 제재를 하는 것에 대해 일관되게 반대해 왔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왕 대변인은 또 “(이런 제재로는) 대결 분위기만 고조될 뿐이다. 관련 당사국들은 신중한 언행과 대화와 협상의 올바른 방향을 견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당사국들이 정세 안정에 도움이 되는 일과 상호 신뢰를 쌓을 수 있는 일을 많이 해야 한다”며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미 재무부는 12일(현지시각)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미사일 물자 조달 등에 관여한 북한 국적자 6명과 러시아인 1명, 러시아 단체 1곳을 독자제재 대상에 올렸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