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태원, 신입사원과 온라인 대화…“탄소감축 동참”
입력 2022.01.14 (09:56) 수정 2022.01.14 (09:58) 경제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올해 입사한 SK그룹 신입사원들에게 그룹의 탄소 감축 목표에 함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최 회장은 어제(13일) 신입사원들과 가진 온라인 대화에서 “SK는 세계 탄소배출량 1%를 감축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고 소개한 뒤 “어느 업무를 하든 여러분 또한 함께 참여해야 할 한 식구가 됐다”고 말했다고 SK 측은 전했습니다.

최 회장과 신입사원 일부는 종로구 서린 사옥에서 진행된 타운홀미팅에 함께했고, 대다수 신입사원은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을 통해 참여했습니다.

최 회장은 또 “한 식구는 행복을 함께 나누는 공동체이며, 우리의 행복이 나의 행복이라는 가설을 SK는 세우고 있다”며 “지금의 나를 있게 한 사람들에게 감사함을 표현하며 행복을 나눠달라. 그것이 행복 디자인의 첫걸음”이라고 당부했다고 SK 측은 밝혔습니다.

최 회장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 계정에 “선대 회장님 때부터 43년째 한 해도 빠짐없이 진행되고 있는 신입사원과 회장의 대화. 올해는 ‘포스트 코로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공정과 정의, 그리고 행복 디자인을 주제로 자유로운 대화를 나눴다”며 “90분의 소통은 짧지만 내게도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적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최태원 회장 SNS 캡처]
  • 최태원, 신입사원과 온라인 대화…“탄소감축 동참”
    • 입력 2022-01-14 09:56:00
    • 수정2022-01-14 09:58:41
    경제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올해 입사한 SK그룹 신입사원들에게 그룹의 탄소 감축 목표에 함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최 회장은 어제(13일) 신입사원들과 가진 온라인 대화에서 “SK는 세계 탄소배출량 1%를 감축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고 소개한 뒤 “어느 업무를 하든 여러분 또한 함께 참여해야 할 한 식구가 됐다”고 말했다고 SK 측은 전했습니다.

최 회장과 신입사원 일부는 종로구 서린 사옥에서 진행된 타운홀미팅에 함께했고, 대다수 신입사원은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을 통해 참여했습니다.

최 회장은 또 “한 식구는 행복을 함께 나누는 공동체이며, 우리의 행복이 나의 행복이라는 가설을 SK는 세우고 있다”며 “지금의 나를 있게 한 사람들에게 감사함을 표현하며 행복을 나눠달라. 그것이 행복 디자인의 첫걸음”이라고 당부했다고 SK 측은 밝혔습니다.

최 회장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 계정에 “선대 회장님 때부터 43년째 한 해도 빠짐없이 진행되고 있는 신입사원과 회장의 대화. 올해는 ‘포스트 코로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공정과 정의, 그리고 행복 디자인을 주제로 자유로운 대화를 나눴다”며 “90분의 소통은 짧지만 내게도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적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최태원 회장 SNS 캡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