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서 항생제 내성 ‘슈퍼 박테리아’ 감염 41% 급증
입력 2022.01.14 (19:37) 수정 2022.01.14 (19:41)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에서 슈퍼 박테리아 불리는 항생제 내성균 감염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해 항생제 내성균의 일종인 카바페넴을 검사한 결과 의심 신고 328건 가운데 297건이 양성으로 판정됐습니다.
  • 대전서 항생제 내성 ‘슈퍼 박테리아’ 감염 41% 급증
    • 입력 2022-01-14 19:37:46
    • 수정2022-01-14 19:41:41
    뉴스7(대전)
대전에서 슈퍼 박테리아 불리는 항생제 내성균 감염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해 항생제 내성균의 일종인 카바페넴을 검사한 결과 의심 신고 328건 가운데 297건이 양성으로 판정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