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텍사스, 유대교 회당서 괴한 인질극…12시간 만에 전원 구출
입력 2022.01.17 (10:51) 수정 2022.01.17 (10:57)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현지 시각으로 지난 토요일 미국 텍사스주의 한 유대교 회당에서 인질극이 벌어졌습니다.

예배 도중 무장괴한 1명이 침입해 유대교 성직자인 랍비 등 4명을 인질로 잡은 건데요.

FBI와 특수기동대 등 200여 명이 투입돼 12시간가량 대치를 벌인 끝에 용의자 남성은 숨졌고 인질들은 모두 무사히 구출됐습니다.

숨진 용의자는 40대 영국인으로 지난해 말 미국에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바이든 대통령은 범행 동기는 아직 조사 중이지만 명백한 테러 행위라고 규탄했습니다.
  • 美 텍사스, 유대교 회당서 괴한 인질극…12시간 만에 전원 구출
    • 입력 2022-01-17 10:51:42
    • 수정2022-01-17 10:57:09
    지구촌뉴스
현지 시각으로 지난 토요일 미국 텍사스주의 한 유대교 회당에서 인질극이 벌어졌습니다.

예배 도중 무장괴한 1명이 침입해 유대교 성직자인 랍비 등 4명을 인질로 잡은 건데요.

FBI와 특수기동대 등 200여 명이 투입돼 12시간가량 대치를 벌인 끝에 용의자 남성은 숨졌고 인질들은 모두 무사히 구출됐습니다.

숨진 용의자는 40대 영국인으로 지난해 말 미국에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바이든 대통령은 범행 동기는 아직 조사 중이지만 명백한 테러 행위라고 규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