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자배구 세계 최고’ 김연경 “폭풍 같은 한 해였다”
입력 2022.01.17 (19:48) 연합뉴스
'여자배구 세계 최고 선수'로 뽑힌 김연경(34)이 팬들을 향해 감사 인사를 했다.

김연경의 소속사 라이언앳은 17일 "김연경이 국제배구연맹(FIVB)에서 운영하는 발리볼월드 선정 2021년 여자배구 베스트 플레이어 1위로 선정됐다"며 중국리그를 마치고 귀국해 자가 격리 중인 김연경의 소감을 전했다.

김연경은 "폭풍 같은 한 해를 보냈다"고 2021년을 되돌아보며 "발리볼월드 2021년 여자배구 베스트 플레이어 1위로 선정해 주셔서 정말 영광이다. 사계절 내내 뜨겁게 응원해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밝혔다.

발리볼월드는 16일에 2021년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여자 배구 선수로 김연경을 뽑았다.

FIVB와 제휴한 이 매체는 2021년 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 2020 도쿄올림픽 등 국제대회에서 걸출한 기량을 뽐낸 전 세계 남녀 선수 12명의 순위를 매겨 지난 10일부터 공개했고, 김연경을 최고 선수로 선정했다.

발리볼월드닷컴은 "2021년은 김연경에게 획기적인 해였다"며 "지난해 김연경은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을 3회 연속 올림픽 본선으로 이끌어 2012년 런던 대회에 이어 두 번째로 4강에 올려두고 17년간 뛴 한국 대표팀에서 은퇴했다"고 평했다.

이어 "2021년은 김연경 유튜브 구독자와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100만명 이상을 찍은 해이기도 하다"고 의미를 뒀다.

2021년 한국프로배구 V리그와 도쿄올림픽, 중국리그에서 뜨거운 한 해를 보낸 김연경은 기량도 인기도 '세계 최고'로 평가받았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여자배구 세계 최고’ 김연경 “폭풍 같은 한 해였다”
    • 입력 2022-01-17 19:48:50
    연합뉴스
'여자배구 세계 최고 선수'로 뽑힌 김연경(34)이 팬들을 향해 감사 인사를 했다.

김연경의 소속사 라이언앳은 17일 "김연경이 국제배구연맹(FIVB)에서 운영하는 발리볼월드 선정 2021년 여자배구 베스트 플레이어 1위로 선정됐다"며 중국리그를 마치고 귀국해 자가 격리 중인 김연경의 소감을 전했다.

김연경은 "폭풍 같은 한 해를 보냈다"고 2021년을 되돌아보며 "발리볼월드 2021년 여자배구 베스트 플레이어 1위로 선정해 주셔서 정말 영광이다. 사계절 내내 뜨겁게 응원해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밝혔다.

발리볼월드는 16일에 2021년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여자 배구 선수로 김연경을 뽑았다.

FIVB와 제휴한 이 매체는 2021년 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 2020 도쿄올림픽 등 국제대회에서 걸출한 기량을 뽐낸 전 세계 남녀 선수 12명의 순위를 매겨 지난 10일부터 공개했고, 김연경을 최고 선수로 선정했다.

발리볼월드닷컴은 "2021년은 김연경에게 획기적인 해였다"며 "지난해 김연경은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을 3회 연속 올림픽 본선으로 이끌어 2012년 런던 대회에 이어 두 번째로 4강에 올려두고 17년간 뛴 한국 대표팀에서 은퇴했다"고 평했다.

이어 "2021년은 김연경 유튜브 구독자와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100만명 이상을 찍은 해이기도 하다"고 의미를 뒀다.

2021년 한국프로배구 V리그와 도쿄올림픽, 중국리그에서 뜨거운 한 해를 보낸 김연경은 기량도 인기도 '세계 최고'로 평가받았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