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법원이 영리병원 허가 물꼬…원희룡도 책임”
입력 2022.01.17 (21:59) 수정 2022.01.17 (22:13)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의료영리화저지 도민운동본부는 오늘 제주도청 앞에서 회견을 열고 영리병원 개원을 가능하게 한 대법원의 시대착오적인 판결로 국민의 건강과 생명권이 내팽겨쳐졌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녹지 측의 대규모 손해배상 소송과 내국인 진료제한 취소 소송까지 패할 경우 모든 책임은 제주도민이 떠 안아야 한다며, 공론화위원회의 개설 불허 권고를 무시하고 조건부 개설허가를 내줬던 원희룡 전 지사는 정치적 책임을 지고 정계를 떠나라고 촉구했습니다.
  • “대법원이 영리병원 허가 물꼬…원희룡도 책임”
    • 입력 2022-01-17 21:59:21
    • 수정2022-01-17 22:13:36
    뉴스9(제주)
의료영리화저지 도민운동본부는 오늘 제주도청 앞에서 회견을 열고 영리병원 개원을 가능하게 한 대법원의 시대착오적인 판결로 국민의 건강과 생명권이 내팽겨쳐졌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녹지 측의 대규모 손해배상 소송과 내국인 진료제한 취소 소송까지 패할 경우 모든 책임은 제주도민이 떠 안아야 한다며, 공론화위원회의 개설 불허 권고를 무시하고 조건부 개설허가를 내줬던 원희룡 전 지사는 정치적 책임을 지고 정계를 떠나라고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