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조계종, 오늘(21일) ‘종교편향 규탄’ 승려대회…방역지침 위반 논란
입력 2022.01.21 (00:01) 수정 2022.01.21 (00:24) 사회
조계종이 종단 안팎의 반대를 무릅쓰고 정부에 종교편향 근절을 촉구하는 대규모 승려대회를 오늘(21일) 엽니다.
조계종은 "현 정부 들어 심화한 공공영역에서의 종교편향 행위들은 스님과 불자들이 더는 묵과할 수 없을 정도로 심각한 상태에 이르렀다"며 "종교편향 근절을 위한 파사현정(破邪顯正)의 자세로 전국 스님과 불자 대중의 동의와 추인 속에 전국승려대회를 봉행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오후 2시 서울 조계사에서 열리는 승려대회 공식 명칭은 '종교편향 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로, 전국 사찰에서 승려 5천여 명이 참여할 것으로 조계종은 예상했습니다.

승려대회는 전국 사찰에서 동시 타종과 함께 시작해, 원행 조계종 총무원장이 봉행사로 행사 취지를 알리고, 종단 원로회의 의장 세민스님이 종정 진제스님의 교시를 대독할 예정입니다.

이어 조계종이 현 정부의 종교편향·불교왜곡이라고 주장하는 사례를 담은 영상이 상영되고, 참가자들은 국민에게 드리는 글, 결의문 등을 낭독합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 속에 치러지는 이번 승려대회를 두고 조계종 안팎에서 여러 비판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현행 방역지침상 종교행사의 경우 코로나 백신 접종완료자로만 참가자를 구성하더라도 최대 299명을 넘을 수 없습니다.

조계종 내부에서도 정부의 특정종교 편향에 대한 총무원 주장에 공감하는 분위기가 있는 건 사실이지만, 코로나19 유행에 대통령 선거까지 앞둔 상황에서 정치적 행위로 비칠 수 있는 승려대회를 개최하는 것을 두고 우려 목소리가 큽니다.

조계종은 "승려대회는 정규 종교활동"이라며 "참여 스님 및 필수 진행인력은 모두 백신 접종완료자로 구성되며, 발열 체크, 마스크 상시 착용,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종교시설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조계종, 오늘(21일) ‘종교편향 규탄’ 승려대회…방역지침 위반 논란
    • 입력 2022-01-21 00:01:37
    • 수정2022-01-21 00:24:30
    사회
조계종이 종단 안팎의 반대를 무릅쓰고 정부에 종교편향 근절을 촉구하는 대규모 승려대회를 오늘(21일) 엽니다.
조계종은 "현 정부 들어 심화한 공공영역에서의 종교편향 행위들은 스님과 불자들이 더는 묵과할 수 없을 정도로 심각한 상태에 이르렀다"며 "종교편향 근절을 위한 파사현정(破邪顯正)의 자세로 전국 스님과 불자 대중의 동의와 추인 속에 전국승려대회를 봉행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오후 2시 서울 조계사에서 열리는 승려대회 공식 명칭은 '종교편향 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로, 전국 사찰에서 승려 5천여 명이 참여할 것으로 조계종은 예상했습니다.

승려대회는 전국 사찰에서 동시 타종과 함께 시작해, 원행 조계종 총무원장이 봉행사로 행사 취지를 알리고, 종단 원로회의 의장 세민스님이 종정 진제스님의 교시를 대독할 예정입니다.

이어 조계종이 현 정부의 종교편향·불교왜곡이라고 주장하는 사례를 담은 영상이 상영되고, 참가자들은 국민에게 드리는 글, 결의문 등을 낭독합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 속에 치러지는 이번 승려대회를 두고 조계종 안팎에서 여러 비판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현행 방역지침상 종교행사의 경우 코로나 백신 접종완료자로만 참가자를 구성하더라도 최대 299명을 넘을 수 없습니다.

조계종 내부에서도 정부의 특정종교 편향에 대한 총무원 주장에 공감하는 분위기가 있는 건 사실이지만, 코로나19 유행에 대통령 선거까지 앞둔 상황에서 정치적 행위로 비칠 수 있는 승려대회를 개최하는 것을 두고 우려 목소리가 큽니다.

조계종은 "승려대회는 정규 종교활동"이라며 "참여 스님 및 필수 진행인력은 모두 백신 접종완료자로 구성되며, 발열 체크, 마스크 상시 착용,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종교시설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