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속도로 귀성 정체 정오쯤 극심…귀경은 오후 4~5시
입력 2022.01.31 (06:01) 수정 2022.01.31 (08:00) 사회
설날 하루 전인 오늘(31일), 귀성·귀경 차량들로 전국 고속도로 곳곳에서 정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전 8시 기준으로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오산에서 남사 인근 7km 구간, 천안에서 목천까지 8km 구간 등 17km 가량에서 정체(시속 40km 미만)가 빚어지고 있습니다.

천안논산고속도로는 논산 방향으로 남풍세에서 차령터널까지 7km 구간에서, 서해안고속도로 목포 방향은 서평택에서 서해대교까지 7km 구간에서 차량이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중부내륙고속도로 창원 방향은 여주 분기점에서 감곡 인근까지 10km 가량에서 정체되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6시~7시에 시작된 귀성길 정체는 낮 12시~오후 1시에 가장 심했다가 오후 4시~5시에 풀릴 것으로 도로공사는 내다봤습니다.

오전 9시 기준으로 서울 요금소를 출발하면 서울에서 부산까지 5시간 50분, 광주까지 4시간, 대전까지는 2시간 30분이 걸릴 것으로 도로공사는 예상했습니다.

귀경 정체는 오전 9시~10시에 시작돼 오후 4시~5시에 가장 심했다가 밤 8시~9시쯤에 풀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오늘 하루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은 432만 대로 어제보다 15만 대 정도 줄어들 것으로 도로공사는 전망했습니다.

도로공사는 어제보다 4만 대 줄어든 39만 대가 수도권을 빠져나가고, 어제보다 2만 대 늘어난 39만 대가 귀경길에 오를 것으로 봤습니다.

설 연휴 기간 동안 고속도로 휴게소 7곳에서는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가 운영됩니다.

안성과 용인 상행선 휴게소와 이천과 횡성, 백양사, 내린천, 함평천지 하행선 휴게소에서 무료로 검사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고속도로 귀성 정체 정오쯤 극심…귀경은 오후 4~5시
    • 입력 2022-01-31 06:01:55
    • 수정2022-01-31 08:00:52
    사회
설날 하루 전인 오늘(31일), 귀성·귀경 차량들로 전국 고속도로 곳곳에서 정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전 8시 기준으로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오산에서 남사 인근 7km 구간, 천안에서 목천까지 8km 구간 등 17km 가량에서 정체(시속 40km 미만)가 빚어지고 있습니다.

천안논산고속도로는 논산 방향으로 남풍세에서 차령터널까지 7km 구간에서, 서해안고속도로 목포 방향은 서평택에서 서해대교까지 7km 구간에서 차량이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중부내륙고속도로 창원 방향은 여주 분기점에서 감곡 인근까지 10km 가량에서 정체되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6시~7시에 시작된 귀성길 정체는 낮 12시~오후 1시에 가장 심했다가 오후 4시~5시에 풀릴 것으로 도로공사는 내다봤습니다.

오전 9시 기준으로 서울 요금소를 출발하면 서울에서 부산까지 5시간 50분, 광주까지 4시간, 대전까지는 2시간 30분이 걸릴 것으로 도로공사는 예상했습니다.

귀경 정체는 오전 9시~10시에 시작돼 오후 4시~5시에 가장 심했다가 밤 8시~9시쯤에 풀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오늘 하루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은 432만 대로 어제보다 15만 대 정도 줄어들 것으로 도로공사는 전망했습니다.

도로공사는 어제보다 4만 대 줄어든 39만 대가 수도권을 빠져나가고, 어제보다 2만 대 늘어난 39만 대가 귀경길에 오를 것으로 봤습니다.

설 연휴 기간 동안 고속도로 휴게소 7곳에서는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가 운영됩니다.

안성과 용인 상행선 휴게소와 이천과 횡성, 백양사, 내린천, 함평천지 하행선 휴게소에서 무료로 검사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