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소벤처기업 85% “사업 구조전환 대응 필요”…준비는 부족
입력 2022.02.07 (08:52) 수정 2022.02.07 (08:58) 경제
중소벤처기업 대부분이 사업 구조 를 바꿔야한다는 필요성을 느끼고 있지만, 준비는 미흡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지난해 11월 11~23일 중소벤처기업 301개를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응답 기업의 85.4%는 사업 구조 전환에 대응이 필요하다고 답했습니다.

필요하지 않다는 응답은 7.0%였고 보통이라는 응답은 6.6%였습니다.

하지만 사업 구조 전환 대응을 위해 ‘수립된 계획에 따라 진행 중’이라는 응답은 26.9%에 그쳤고 절반 이상(52.2%)이 ‘계획을 마련 중’이라고 답했습니다.

또 사업 구조 전환 결정을 독자적으로 한다는 응답은 73.1%를 차지했습니다.

중진공은 이와 관련해 “구조 전환 경로 설정 단계부터 진단·컨설팅을 통해 체계적·종합적 정책 지원이 필요하다”고 진단했습니다.

사업 구조 전환 대응 전략으로는 신사업 진출이 48.3%로 가장 많았고 뒤이어 재직자 직무 전환·역량 강화(22.3%), 신산업 분야 인력 채용(14.3%), 디지털 인프라 구축(10.5%) 등 순이었습니다.

사업 구조 전환 대응 시 애로 사항으로는 자금과 전문인력 부족이 66.3%를 차지했고, 필요한 정부 정책으로는 정책자금이 64.5%로 가장 많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공]
  • 중소벤처기업 85% “사업 구조전환 대응 필요”…준비는 부족
    • 입력 2022-02-07 08:52:27
    • 수정2022-02-07 08:58:01
    경제
중소벤처기업 대부분이 사업 구조 를 바꿔야한다는 필요성을 느끼고 있지만, 준비는 미흡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지난해 11월 11~23일 중소벤처기업 301개를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응답 기업의 85.4%는 사업 구조 전환에 대응이 필요하다고 답했습니다.

필요하지 않다는 응답은 7.0%였고 보통이라는 응답은 6.6%였습니다.

하지만 사업 구조 전환 대응을 위해 ‘수립된 계획에 따라 진행 중’이라는 응답은 26.9%에 그쳤고 절반 이상(52.2%)이 ‘계획을 마련 중’이라고 답했습니다.

또 사업 구조 전환 결정을 독자적으로 한다는 응답은 73.1%를 차지했습니다.

중진공은 이와 관련해 “구조 전환 경로 설정 단계부터 진단·컨설팅을 통해 체계적·종합적 정책 지원이 필요하다”고 진단했습니다.

사업 구조 전환 대응 전략으로는 신사업 진출이 48.3%로 가장 많았고 뒤이어 재직자 직무 전환·역량 강화(22.3%), 신산업 분야 인력 채용(14.3%), 디지털 인프라 구축(10.5%) 등 순이었습니다.

사업 구조 전환 대응 시 애로 사항으로는 자금과 전문인력 부족이 66.3%를 차지했고, 필요한 정부 정책으로는 정책자금이 64.5%로 가장 많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