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오늘부터 북한이탈주민 안전지원팀 업무 개시
입력 2022.02.07 (15:27) 수정 2022.02.07 (15:30) 정치
통일부가 북한이탈주민 안전지원팀을 신설해 오늘(7일) 업무를 개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지원팀은 통일부와 유관기관 공무원 9명 규모로 북한이탈주민의 위기 상황 예방, 취약계층 실태조사와 지원 연계, 거주지 보호 지원 등 업무를 수행합니다.

통일부는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제도를 개선해왔지만, 우리 사회 정착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는 사례들이 적지 않게 확인됐다"며 "안전지원 업무를 종합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통일부의 지난해 하반기 북한이탈주민 취약계층 조사 결과를 보면 국내 정착 탈북민 가운데 취약계층으로 분류된 1천582명 중 약 47%는 정서적·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새해 첫날이던 지난달 1일에는 2020년 11월 귀순한 탈북민이 최전방 철책을 넘어 재입북하는 일이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 정부, 오늘부터 북한이탈주민 안전지원팀 업무 개시
    • 입력 2022-02-07 15:27:20
    • 수정2022-02-07 15:30:07
    정치
통일부가 북한이탈주민 안전지원팀을 신설해 오늘(7일) 업무를 개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지원팀은 통일부와 유관기관 공무원 9명 규모로 북한이탈주민의 위기 상황 예방, 취약계층 실태조사와 지원 연계, 거주지 보호 지원 등 업무를 수행합니다.

통일부는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제도를 개선해왔지만, 우리 사회 정착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는 사례들이 적지 않게 확인됐다"며 "안전지원 업무를 종합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통일부의 지난해 하반기 북한이탈주민 취약계층 조사 결과를 보면 국내 정착 탈북민 가운데 취약계층으로 분류된 1천582명 중 약 47%는 정서적·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새해 첫날이던 지난달 1일에는 2020년 11월 귀순한 탈북민이 최전방 철책을 넘어 재입북하는 일이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