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황희 장관 “바흐 IOC 위원장에 문화올림픽 제안…긍정 답변 받아”
입력 2022.02.22 (16:36) 수정 2022.02.22 (16:40) 문화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스포츠를 넘어 문화 분야까지 개념을 확장한 문화올림픽을 추진하자고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 제안했다”고 말했습니다.

황 장관은 오늘(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취임 1년을 맞아 출입기자 간담회를 열어 “베이징동계올림픽에서 만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에게 문화올림픽을 제안해 긍정적인 답변을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황 장관은 “필요하면 3월 중 (스위스 로잔에 있는) IOC를 방문해 문화올림픽에 대해 브리핑을 할 것”이라며 “전문가와 해외 영향력 있는 인사를 중심으로 국내에 조직위원회를 띄울 것이며 상반기 중 가시적인 성과가 나올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문화올림픽 취지에 관해선 “바흐 위원장에게는 올림픽 정신을 가장 극대화하는 게 문화 분야이며, IOC가 유엔 내에서 활동 반경을 넓힐 계기가 되고, 팬데믹을 거치면서 세계가 체인이 돼 문화 중심의 사회적 가치가 중요해졌다는 점을 들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바흐 위원장은 ‘좋은 아이디어’라고 공감하면서 기록을 통해 금·은·동이 가려지는 올림픽의 특수적인 체계에 부합할 수 있는지 물었다”고 전한 뒤 “(문화올림픽은) 경쟁과 비경쟁 분야로 나눠 참여자뿐 아니라 관객이 투표하는 방식도 설계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황 장관은 “문화올림픽은 아이템이 100개가 넘는다. 기존 올림픽보다 더 많은 사람이 개최국을 찾을 것이니 개최지로선 어마어마한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반기문 유엔(UN) 전 사무총장께도 말씀드리니 좋은 생각이고 거대한 프로젝트라고 하셨다. 향후 협조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황희 장관 “바흐 IOC 위원장에 문화올림픽 제안…긍정 답변 받아”
    • 입력 2022-02-22 16:36:11
    • 수정2022-02-22 16:40:37
    문화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스포츠를 넘어 문화 분야까지 개념을 확장한 문화올림픽을 추진하자고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 제안했다”고 말했습니다.

황 장관은 오늘(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취임 1년을 맞아 출입기자 간담회를 열어 “베이징동계올림픽에서 만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에게 문화올림픽을 제안해 긍정적인 답변을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황 장관은 “필요하면 3월 중 (스위스 로잔에 있는) IOC를 방문해 문화올림픽에 대해 브리핑을 할 것”이라며 “전문가와 해외 영향력 있는 인사를 중심으로 국내에 조직위원회를 띄울 것이며 상반기 중 가시적인 성과가 나올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문화올림픽 취지에 관해선 “바흐 위원장에게는 올림픽 정신을 가장 극대화하는 게 문화 분야이며, IOC가 유엔 내에서 활동 반경을 넓힐 계기가 되고, 팬데믹을 거치면서 세계가 체인이 돼 문화 중심의 사회적 가치가 중요해졌다는 점을 들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바흐 위원장은 ‘좋은 아이디어’라고 공감하면서 기록을 통해 금·은·동이 가려지는 올림픽의 특수적인 체계에 부합할 수 있는지 물었다”고 전한 뒤 “(문화올림픽은) 경쟁과 비경쟁 분야로 나눠 참여자뿐 아니라 관객이 투표하는 방식도 설계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황 장관은 “문화올림픽은 아이템이 100개가 넘는다. 기존 올림픽보다 더 많은 사람이 개최국을 찾을 것이니 개최지로선 어마어마한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반기문 유엔(UN) 전 사무총장께도 말씀드리니 좋은 생각이고 거대한 프로젝트라고 하셨다. 향후 협조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2022 베이징올림픽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