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건조한 날씨속 일교차 커…빙판·안개길 안전사고 유의해야
입력 2022.03.02 (05:00) 수정 2022.03.02 (05:59) 기상뉴스
오늘도 건조특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아침과 낮의 기온차가 큰, 환절기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전국이 영하 8도에서 2도, 낮최고 기온은 6에서 13도가 예상됩니다.

아침에는, 빙판길이나 도로에 살얼음이 언 곳이 많아서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특히, 강이나 호수, 골짜기와 인접한 도로는 짙은 안개가 예상됨에 따라, 차량운행 시 차간 거리를 충분히 유지하는 등 교통안전이 요구됩니다.

강원산지와 울릉도·독도는 강풍이 불고 있어서 안전사고 방지에 더욱 유의해야 하겠습니다.

동해안과 남해안 지역의 건조특보는 계속되고 있어서 산불 등 화재예방에 세심한 주의가 요청됩니다.

미세먼지는 수도권과 충청도 지역이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먼바다에서 2에서 3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 건조한 날씨속 일교차 커…빙판·안개길 안전사고 유의해야
    • 입력 2022-03-02 05:00:54
    • 수정2022-03-02 05:59:32
    기상뉴스
오늘도 건조특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아침과 낮의 기온차가 큰, 환절기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전국이 영하 8도에서 2도, 낮최고 기온은 6에서 13도가 예상됩니다.

아침에는, 빙판길이나 도로에 살얼음이 언 곳이 많아서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특히, 강이나 호수, 골짜기와 인접한 도로는 짙은 안개가 예상됨에 따라, 차량운행 시 차간 거리를 충분히 유지하는 등 교통안전이 요구됩니다.

강원산지와 울릉도·독도는 강풍이 불고 있어서 안전사고 방지에 더욱 유의해야 하겠습니다.

동해안과 남해안 지역의 건조특보는 계속되고 있어서 산불 등 화재예방에 세심한 주의가 요청됩니다.

미세먼지는 수도권과 충청도 지역이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먼바다에서 2에서 3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