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우디 국적기, 외교관계 복원에 32년 만에 태국 안착
입력 2022.03.02 (10:50) 수정 2022.03.02 (10:5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사우디아라비아 국적기가 32년 만에 태국 공항에 안착했습니다.

방콕포스트와 네이션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오후 방콕 수완나품 공항 활주로에 리야드에서 출발한 사우디아라비아 항공 SV846편이 착륙했습니다.

사우디 국적기로는 1989년 '왕실보석 절도' 사건으로 인한 외교 관계 단절 이후 32년 만에 태국 공항에 도착한 직항기라고 언론은 전했습니다.

이 항공기에는 사우디 관광객 56명이 탑승했습니다.
  • 사우디 국적기, 외교관계 복원에 32년 만에 태국 안착
    • 입력 2022-03-02 10:50:21
    • 수정2022-03-02 10:54:50
    지구촌뉴스
사우디아라비아 국적기가 32년 만에 태국 공항에 안착했습니다.

방콕포스트와 네이션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오후 방콕 수완나품 공항 활주로에 리야드에서 출발한 사우디아라비아 항공 SV846편이 착륙했습니다.

사우디 국적기로는 1989년 '왕실보석 절도' 사건으로 인한 외교 관계 단절 이후 32년 만에 태국 공항에 도착한 직항기라고 언론은 전했습니다.

이 항공기에는 사우디 관광객 56명이 탑승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