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 하원, 식료품 등 생필품 가격 통제법 추진
입력 2022.03.10 (02:59) 수정 2022.03.10 (03:07) 국제
러시아 하원 소관위원회가 생필품에 대한 정부의 가격통제 법안을 발의할 예정이라고 여당인 '통합러시아당' 사무차장이 현지시각 9일 밝혔습니다.

인테르팍스 통신에 따르면, 통합러시아당 사무차장 알렉산드르 힌슈테인은 이날 당 회의에서 "당은 구체적 가격 통제 체제 구축을 위한 법안을 발의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사무처장은 이어 "이 법안은 식료품, 어린이용품, 건설자재, 비료, 농기계, 생활용 화학제품, 의약품 등의 상품에 적용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소관 상임위원회가 이미 관련 법안을 마련했으며 조만간 제출할 것"이라며, 정부와 협의를 통해 가격 통제 대상 상품 목록을 확정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러시아 하원의 이 같은 제안은 서방의 초강력 대러 제재로 러시아가 상품 가격 폭등, 루블화 가치 폭락 등 심각한 경제난에 직면한 가운데 나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러 하원, 식료품 등 생필품 가격 통제법 추진
    • 입력 2022-03-10 02:59:45
    • 수정2022-03-10 03:07:41
    국제
러시아 하원 소관위원회가 생필품에 대한 정부의 가격통제 법안을 발의할 예정이라고 여당인 '통합러시아당' 사무차장이 현지시각 9일 밝혔습니다.

인테르팍스 통신에 따르면, 통합러시아당 사무차장 알렉산드르 힌슈테인은 이날 당 회의에서 "당은 구체적 가격 통제 체제 구축을 위한 법안을 발의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사무처장은 이어 "이 법안은 식료품, 어린이용품, 건설자재, 비료, 농기계, 생활용 화학제품, 의약품 등의 상품에 적용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소관 상임위원회가 이미 관련 법안을 마련했으며 조만간 제출할 것"이라며, 정부와 협의를 통해 가격 통제 대상 상품 목록을 확정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러시아 하원의 이 같은 제안은 서방의 초강력 대러 제재로 러시아가 상품 가격 폭등, 루블화 가치 폭락 등 심각한 경제난에 직면한 가운데 나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