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시내 모든 산부인과 병의원·산후조리원 긴급 화재안전대책 추진
입력 2022.04.04 (11:15) 사회
서울시 소방재난본부가 서울시내 모든 산부인과 병·의원과 산후조리원에 대한 긴급 안전대책을 추진합니다.

이는 지난달 29일 충북 청주시 산부인과 병원 주차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신생아와 산모 등 122명이 긴급대피하고 45명이 병원으로 이송된 데 따른 조치입니다.

이번 긴급 안전대책 적용 대상은 산부인과 병·의원 413곳과 산후조리원 135곳 등 총 548곳입니다.

소방재난본부는 내일(5일)부터 오는 29일까지 관할 소방서별로 긴급 화재안전컨설팅과 현장점검을 실시할 방치입니다.

소방특별조사반이 현장 방문을 통해 소방시설과 피난·방화시설 유지관리 강화를 지도하며 소방서장 등 간부 현장안전점검 대상을 선정해 소방안전관리 실태도 점검할 계획입니다.

또한 대상별 전기, 가스시설에 대한 자율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화재 시 긴급대피와 신속한 초동대응 방법 등이 담긴 화재예방 안내문을 발송할 방침입니다.

소방재난본부 핵심 관계자는 "현장점검 등을 통해 소방시설 정상작동 및 비상구 등 대피시설 확보 여부를 확인할 방침"이라며 "특히 필로티 구조의 건축물에 입주한 대상의 경우는 주차장 내 가연성 물질 적치 여부 및 동파방지 열선 안전성 확인 등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서울 시내 모든 산부인과 병의원·산후조리원 긴급 화재안전대책 추진
    • 입력 2022-04-04 11:15:57
    사회
서울시 소방재난본부가 서울시내 모든 산부인과 병·의원과 산후조리원에 대한 긴급 안전대책을 추진합니다.

이는 지난달 29일 충북 청주시 산부인과 병원 주차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신생아와 산모 등 122명이 긴급대피하고 45명이 병원으로 이송된 데 따른 조치입니다.

이번 긴급 안전대책 적용 대상은 산부인과 병·의원 413곳과 산후조리원 135곳 등 총 548곳입니다.

소방재난본부는 내일(5일)부터 오는 29일까지 관할 소방서별로 긴급 화재안전컨설팅과 현장점검을 실시할 방치입니다.

소방특별조사반이 현장 방문을 통해 소방시설과 피난·방화시설 유지관리 강화를 지도하며 소방서장 등 간부 현장안전점검 대상을 선정해 소방안전관리 실태도 점검할 계획입니다.

또한 대상별 전기, 가스시설에 대한 자율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화재 시 긴급대피와 신속한 초동대응 방법 등이 담긴 화재예방 안내문을 발송할 방침입니다.

소방재난본부 핵심 관계자는 "현장점검 등을 통해 소방시설 정상작동 및 비상구 등 대피시설 확보 여부를 확인할 방침"이라며 "특히 필로티 구조의 건축물에 입주한 대상의 경우는 주차장 내 가연성 물질 적치 여부 및 동파방지 열선 안전성 확인 등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