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러시아, 우크라이나 침공
“러, EU 국가 외교여권 소지자에 무비자 입국 중단”
입력 2022.04.04 (21:20) 수정 2022.04.04 (22:28) 국제
러시아가 '비우호적인 국가' 국민들에게 비자 발급 간소화 제도를 중단한다고 스푸트니크 통신 등 현지 외신이 현지 시간으로 4일 보도했습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날 서방 제재에 대응한 보복 조치로 러시아에 비우호적인 국가 국민에 비자 제한을 도입하는 법령을 도입했습니다.

법령은 바로 적용되며, 이에 따라 일부 유럽연합(EU) 국가들과 노르웨이, 스위스, 아이슬란드 등에 대한 비자발급 간소화 제도가 중단됩니다.

스푸트니크 통신은 EU 국가 외교 여권 소지자에 대한 무비자 입국이 중단되며, 정부 공식 외교단과 언론인들이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러시아 정부는 앞서 지난달 7일 정부령을 통해 자국과 자국 기업, 러시아인 등에 비우호적 행동을 했다는 이유로 한국과 미국, 영국, 호주, 일본, 27개 유럽연합(EU) 회원국 등 48개국을 비우호국으로 지정했습니다.

이날 비자 발급 절차 간소화 협정 중단 조치에 관한 대통령령의 대상 국가 목록에서 일단 한국은 제외됐습니다.

이와 관련해 주러 한국대사관 측은 "아직 러시아 외무부로부터 한국인 입국 금지 조치 등의 별도 통보를 받은 바는 없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러, EU 국가 외교여권 소지자에 무비자 입국 중단”
    • 입력 2022-04-04 21:20:45
    • 수정2022-04-04 22:28:58
    국제
러시아가 '비우호적인 국가' 국민들에게 비자 발급 간소화 제도를 중단한다고 스푸트니크 통신 등 현지 외신이 현지 시간으로 4일 보도했습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날 서방 제재에 대응한 보복 조치로 러시아에 비우호적인 국가 국민에 비자 제한을 도입하는 법령을 도입했습니다.

법령은 바로 적용되며, 이에 따라 일부 유럽연합(EU) 국가들과 노르웨이, 스위스, 아이슬란드 등에 대한 비자발급 간소화 제도가 중단됩니다.

스푸트니크 통신은 EU 국가 외교 여권 소지자에 대한 무비자 입국이 중단되며, 정부 공식 외교단과 언론인들이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러시아 정부는 앞서 지난달 7일 정부령을 통해 자국과 자국 기업, 러시아인 등에 비우호적 행동을 했다는 이유로 한국과 미국, 영국, 호주, 일본, 27개 유럽연합(EU) 회원국 등 48개국을 비우호국으로 지정했습니다.

이날 비자 발급 절차 간소화 협정 중단 조치에 관한 대통령령의 대상 국가 목록에서 일단 한국은 제외됐습니다.

이와 관련해 주러 한국대사관 측은 "아직 러시아 외무부로부터 한국인 입국 금지 조치 등의 별도 통보를 받은 바는 없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