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변수는 새로운 변이…내일(18일)부터 고령층 4차 접종 예약
입력 2022.04.17 (21:13) 수정 2022.04.17 (21:4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처럼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는데, 언제 새로운 변이가 나타날지 모르기 때문에 우려도 가시지 않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내일(18일)부턴 60살 이상 고령층에 대한 백신 4차 접종 예약이 시작됩니다.

신민혜 의학전문기잡니다.

[리포트]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9만3천여명으로, 일요일 발표 확진자 규모로는 9주 만에 10만명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20명 감소한 893명이고, 사망자는 203명으로 전날보다 70명 줄었습니다.

[권덕철/보건복지부 장관/지난 15일 : "의료 체계도 충분한 여력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가 완전 종식되지는 않을 것이나 이제 다시 일상회복을 조심스럽게 시도할 수 있는 시점이라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내일부터 실내·외 마스크 착용 의무를 제외한 거리 두기 조치가 2년여 만에 대부분 해제됩니다.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감과 함께 성급한 결정이란 우려도 교차합니다.

거리두기가 사라지면 유행이 다시 커지거나 확진자 감소 속도가 느려질 수 있단 겁니다.

또 다른 변수는, 새로운 변이의 출현 여부.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지난달 31일 : "최악의 경우 전파력과 중증도가 모두 높은 변이가 유행해 인명 피해가 급증하는 상황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내일부터 60살 이상 고령층을 대상으로 하는 4차 접종 예약이 시작됩니다.

국내 국립감염병연구소 연구 결과, 4차 접종 2주 뒤 항체가가 3차 접종 4개월 뒤보다 최대 2.5배 증가한 걸로 나타났습니다.

4차 접종 예약은 인터넷은 사전예약 누리집에서, 전화로는 1339, 지자체콜센터를 통해 할 수 있습니다.

KBS 뉴스 신민혜입니다.

영상편집:박상규/그래픽:김정현
  • 변수는 새로운 변이…내일(18일)부터 고령층 4차 접종 예약
    • 입력 2022-04-17 21:13:19
    • 수정2022-04-17 21:40:33
    뉴스 9
[앵커]

이처럼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는데, 언제 새로운 변이가 나타날지 모르기 때문에 우려도 가시지 않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내일(18일)부턴 60살 이상 고령층에 대한 백신 4차 접종 예약이 시작됩니다.

신민혜 의학전문기잡니다.

[리포트]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9만3천여명으로, 일요일 발표 확진자 규모로는 9주 만에 10만명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20명 감소한 893명이고, 사망자는 203명으로 전날보다 70명 줄었습니다.

[권덕철/보건복지부 장관/지난 15일 : "의료 체계도 충분한 여력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가 완전 종식되지는 않을 것이나 이제 다시 일상회복을 조심스럽게 시도할 수 있는 시점이라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내일부터 실내·외 마스크 착용 의무를 제외한 거리 두기 조치가 2년여 만에 대부분 해제됩니다.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감과 함께 성급한 결정이란 우려도 교차합니다.

거리두기가 사라지면 유행이 다시 커지거나 확진자 감소 속도가 느려질 수 있단 겁니다.

또 다른 변수는, 새로운 변이의 출현 여부.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지난달 31일 : "최악의 경우 전파력과 중증도가 모두 높은 변이가 유행해 인명 피해가 급증하는 상황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내일부터 60살 이상 고령층을 대상으로 하는 4차 접종 예약이 시작됩니다.

국내 국립감염병연구소 연구 결과, 4차 접종 2주 뒤 항체가가 3차 접종 4개월 뒤보다 최대 2.5배 증가한 걸로 나타났습니다.

4차 접종 예약은 인터넷은 사전예약 누리집에서, 전화로는 1339, 지자체콜센터를 통해 할 수 있습니다.

KBS 뉴스 신민혜입니다.

영상편집:박상규/그래픽:김정현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