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음주운전 운전자들에게 집행유예 선고 잇따라
입력 2022.05.06 (10:07) 수정 2022.05.06 (10:21) 930뉴스(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음주운전으로 사람을 다치게 하고, 고속도로 시설을 파손한 이들이 잇따라 집행유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춘천지방법원은 지난해 6월 4살배기 아들을 태우고 중앙고속도로 춘천나들목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요금소 분리대를 들이받은 33살 이 모 씨에게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또, 지난해 11월 양구군 동면의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행군하던 군인 5명을 치어 다치게 한 42살 한 모 씨에게는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습니다.
  • 음주운전 운전자들에게 집행유예 선고 잇따라
    • 입력 2022-05-06 10:07:22
    • 수정2022-05-06 10:21:57
    930뉴스(강릉)
음주운전으로 사람을 다치게 하고, 고속도로 시설을 파손한 이들이 잇따라 집행유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춘천지방법원은 지난해 6월 4살배기 아들을 태우고 중앙고속도로 춘천나들목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요금소 분리대를 들이받은 33살 이 모 씨에게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또, 지난해 11월 양구군 동면의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행군하던 군인 5명을 치어 다치게 한 42살 한 모 씨에게는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