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 철원 일부 지역 수돗물 단수…“내일 오전 복구 완료”
입력 2022.05.06 (18:50) 수정 2022.05.06 (18:54) 사회
강원도 철원군 갈말읍 일부 지역 주민들이 수돗물 단수 사태로 큰 불편을 겪고 있습니다.

철원군은 오늘(6일) 새벽 4시쯤 갈말읍 신철원리와 지포리, 강포리 일대 2,100여 가구에서 단수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철원군이 긴급 복구 작업을 벌여, 오전 11시쯤 대부분 가정에 대선 수돗물 공급이 재개됐습니다.

하지만 갈말읍 외곽 고지대의 100여 가구는 지금까지도 수돗물 공급을 받지 못해, 이들 가구에는 생수 10,000병이 긴급 지원됐습니다.

철원군은 오늘(6일) 밤 10시부터 내일(7일) 새벽 6시까지 파손된 송수관을 교체할 예정이라, 밤사이 단수 지역이 다시 확대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철원군 갈말읍의 수돗물 공급은 내일(7일) 오전쯤 정상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사고는 어제 인근 육군 부대의 훈련장 지질조사 과정에서 송수관이 파손됐기 때문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철원군 제공]
  • 강원 철원 일부 지역 수돗물 단수…“내일 오전 복구 완료”
    • 입력 2022-05-06 18:50:04
    • 수정2022-05-06 18:54:42
    사회
강원도 철원군 갈말읍 일부 지역 주민들이 수돗물 단수 사태로 큰 불편을 겪고 있습니다.

철원군은 오늘(6일) 새벽 4시쯤 갈말읍 신철원리와 지포리, 강포리 일대 2,100여 가구에서 단수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철원군이 긴급 복구 작업을 벌여, 오전 11시쯤 대부분 가정에 대선 수돗물 공급이 재개됐습니다.

하지만 갈말읍 외곽 고지대의 100여 가구는 지금까지도 수돗물 공급을 받지 못해, 이들 가구에는 생수 10,000병이 긴급 지원됐습니다.

철원군은 오늘(6일) 밤 10시부터 내일(7일) 새벽 6시까지 파손된 송수관을 교체할 예정이라, 밤사이 단수 지역이 다시 확대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철원군 갈말읍의 수돗물 공급은 내일(7일) 오전쯤 정상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사고는 어제 인근 육군 부대의 훈련장 지질조사 과정에서 송수관이 파손됐기 때문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철원군 제공]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