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레미콘 운송 노사 협상 결렬…파업 장기화 우려
입력 2022.05.06 (21:53) 수정 2022.05.06 (21:59)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20일 넘게 파업 중인 레미콘 운송 노조와 지역 레미콘 사업자들 간 협상이 결렬되면서, 파업 장기화가 우려됩니다.

어제(5일) 열린 협상 자리에서 레미콘 운송업계는 운반비 인상과 사측의 유류비 부담 등을 요구했고, 레미콘 생산업계는 개인 사업자인 운송기사들과 레미콘 회사 간 계약 내용이 달라, 일괄 수용은 어렵다고 맞서면서 결렬됐습니다.
  • 레미콘 운송 노사 협상 결렬…파업 장기화 우려
    • 입력 2022-05-06 21:53:19
    • 수정2022-05-06 21:59:07
    뉴스9(제주)
20일 넘게 파업 중인 레미콘 운송 노조와 지역 레미콘 사업자들 간 협상이 결렬되면서, 파업 장기화가 우려됩니다.

어제(5일) 열린 협상 자리에서 레미콘 운송업계는 운반비 인상과 사측의 유류비 부담 등을 요구했고, 레미콘 생산업계는 개인 사업자인 운송기사들과 레미콘 회사 간 계약 내용이 달라, 일괄 수용은 어렵다고 맞서면서 결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