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의 영상] ‘차범근 시절’ 이후 처음…난장판 아닌 축제판
입력 2022.05.06 (22:04) 수정 2022.05.06 (22:0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랑크푸르트가 42년 만이자 차범근 시절 이후 처음으로 유로파리그 결승전에 진출했는데요.

많은 홈 팬들이 그라운드로 쏟아져 나와 기쁨을 만끽했습니다.

오늘의 영상입니다.

  • [오늘의 영상] ‘차범근 시절’ 이후 처음…난장판 아닌 축제판
    • 입력 2022-05-06 22:04:56
    • 수정2022-05-06 22:07:26
    뉴스 9
프랑크푸르트가 42년 만이자 차범근 시절 이후 처음으로 유로파리그 결승전에 진출했는데요.

많은 홈 팬들이 그라운드로 쏟아져 나와 기쁨을 만끽했습니다.

오늘의 영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